본문

뉴스 > 전국

군산시, 서해랑길 군산 개통식 및 시간여행 에코투어 걷기행사 개최

국제뉴스 | 2022.11.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군산은파호수 둘레길)▲(사진=군산은파호수 둘레길)

(군산=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 군산시는 오는 26일 구)시청광장에서 코리아둘레길 중 "서해랑길 군산"개통식 및 시간여행 에코투어 걷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2022년 코리아둘레길 쉼터 및 프로그램 운영 사업'의 일환으로 서해랑길의 군산 3개 코스 개통을 선언하고 걷기행사를 통해 널리 알리고자 추진된다.


민간 도보여행길 단체'구불길'이 주관하는 이날 걷기행사는 한국 걷는길 연합회(회장 최종남/ 원주 굽이길 대표) 소속 회원 30여명과 도보여행 동호회, 일반시민 등 200여명이 참여해 시간여행마을 권역길을 함께 걸을 예정이다.


통기타, 퓨전국악, 마술공연과 프리마켓, 공예체험,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부스가 운영된다.

코리아 둘레길은 '대한민국을 재발견하며 함께 걷는 길'을 비젼으로 평화·만남·치유·상생의 가치 구현 목표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해 동서남해안 및 DMZ 접경 지역 등 우리나라 외곽의 기존 걷기여행길을 연결, 구축한 약 4,500km의 초장거리 도보 여행길이다.


동해의 해파랑길, 남해의 남파랑길, 서해의 서해랑길, 북쪽의 DMZ 평화의 길로 구성돼 있으며 군산이 포함된 서해랑길은 전남 해남에서 강화까지 서해안을 따라 이어져 있다.


서해랑길 군산은 역사문화와 생태 체험의 최적지 도보여행 코스(53코스~55코스)로 청암산 수변길, 도심 은파호수공원, 월명산, 근대시간여행마을, 경암철길마을, 구암역사공원, 금강하구둑 등 다채로운 체험과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이번 도보여행 행사에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구불길 홈페이지에 접속해 신청하면 되고, 행사 당일(11.26)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행사에 앞서 25일 금요일 오후 2시부터 한국걷는길 포럼이 청년뜰 3층에서 열린다.


연합회 소속 대표 걷는길 단체인 제주 올레길(이사장 안은주), 남해 바래길(팀장 윤문기), 강릉 바우길(사무국장 이기호)이 '코로나시대 걷기여행길의 역할과 방향', '국가 트레일과 지역트레일의 상생', '지역트레일 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업'을 내용으로 실시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서해랑길 군산 코스는 군산의 대표 도보여행길'구불길'의 핵심 코스가 대부분 포함되어 있어 우리지역 곳곳을 감상할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다"며, "군산에서 서해랑길을 걸으며 소중한 추억 만드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1월 29일 [화]

[출석부]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오징어땅콩
[포인트 경품]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