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장충남호 남해군 사상 첫 6000억대 2023년도 본예산 편성

국제뉴스 | 2022.11.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남해군)장충남 군수가 군의회에서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해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남해군)장충남 군수가 군의회에서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해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남해=국제뉴스) 구정욱 기자 = 내년도 예산으로 남해군이 '사상 첫 6000억 원대 본예산안'을 편성해 군의회에 제출했다.


이와 동시에 남해군은 2023년을 '성장동력이 본격가동 되고 생활복지가 강화되는 해'로 만들겠다는 비전도 함께 제시했다.


장충남 군수는 21일 남해군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에서 "민선 7기성과를 발판삼아 더 크고 발전된 남해로 도약함과 동시에 군민들의 실질적인 행복지수를 올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남해군에 따르면,2023년 본예산안은 올해보다 425억 원 증가한 6091억 원으로 편성됐다.


먼저 사회복지 분야에 전체 예산의 20.8%인 1269억 원이 반영됐고, 농업해양수산 분야에 17.2%인 1047억 원, 환경 분야에 17.9%인 1093억 원이 각각 반영됐다.


이와 함께 문화·관광 분야에 507억 원, 국토·지역개발 분야 212억 원, 교통·물류 분야 191억 원의 예산이 편성됐다.


이날 장충남 군수는 2023년 예산안에 대해 "군민생활과 직결되는 복지 지원을 확대하고 민생경제 활성화에 무게중심을 두면서도 균형발전을 위한 지역 인프라 투자에 소홀함이 없도록 내실 있게 편성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세출예산 구조조정을 통해 대형사업 시설비 92억 원을 절감하면서, 군민생활과 밀접한 도로 등 소규모 인프라 개선 예산은 20% 증액했다"며 "남해군 전역의 마을 곳곳에서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예산 효율화 방안에 심혈을 기울이며, "시급하지 않고 비효율적인 사업들은 속도조절을 하면서 군민 실생활에 필요한 예산을 적기에 투입할 수 있도록 했다"는 설명이다.


이와 더불어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과 국도 3호선 창선~삼동 구간 4차로 확장 사업이 내년에 착공함에 따라, 연차별 국비 예산을 차질없이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장충남 군수는 2023년 예산안 편성 주요 기조에 대해, △취약계층 복지 서비스 확대로 골고루 혜택 받는 따뜻한 생활복지 실천 △발길 닿는 곳마다 매력 넘치는 생태관광도시 조성 △농어업 소상공인에게 변화와 기회를 제공하는 희망찬 지역경제 △ 주민불편 해소 및 균형개발을 통한 맞춤형 지역개발과 안전한 생활기반 조성 등으로 구분해 설명했다.


주요 세부 사업 시책으로는, △농어촌 버스 단일요금제 △65세 이상 어르신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지원 △다가치키움센터·꿈나눔 센터·노인회관 건설 등 아동·청소년·노인을 위한 공간 확충 △스포츠 파크 내 대한야구 캠프 매입 △파크골프장 확대 조성 △남해화폐 화전 200억 규모 발행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어항기반 시설 확충 △비법정 소규모 공공시설 안전 예방 정책 시행 등이 제시됐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lawyer009@naver.com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1월 27일 [일]

[출석부]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