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고신대병원, 28~29일 지역의료분권포럼 참가..."시민들에 다채로운 건강정보 제공"

국제뉴스 | 2022.10.2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고신대학교복음병원은 28~29일 이틀간,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2022년 코메드 지역의료분권포럼'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옥철호 교수(왼쪽 첫 번째)가 '신종 바이러스와 지역의료'라는 주제로 포럼을 진행하고 있다/제공=고신대복음병원옥철호 교수(왼쪽 첫 번째)가 '신종 바이러스와 지역의료'라는 주제로 포럼을 진행하고 있다/제공=고신대복음병원

고신대복음병원은 시민건강박람회에도 부스를 마련해 건강체험 프로그램과 유익한 강의로 시민들이찾았다.


지역의료분권포럼은 필수의료 서비스의 수도권과 비수도권 간 의료 불균형을 잡자는 취지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지역의 의료는 지역이 책임집니다'는 슬로건으로,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이번 지역의료분권포럼에는 고신대병원 대외협력실장을 맡고 있는 옥철호 교수(호흡기내과)가 좌장으로 참여해 '신종 바이러스와 지역의료'라는 주제로 강연을 진행해 열띤 호응을 얻었다.


포럼에 참석한 의료인들은 "팬더믹으로 의료붕괴 위기가 고조됐을 당시, 지역의료가 하는 역할이 얼마나 소중한지 알 수 있었다. 지역의료분권을 강화하는 계기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부산·경남지역 의료의 경쟁력 재고와 지역환자 유출을 방지하기 위한 방안들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기도 했다.


옥교수는 "수술 후 사후 관리나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야 하는 문제 때문에 특수한 경우가 아니고는 가까운 대학병원급 의료기관에서 치료받는 것을 추천한다"면서 "수도권을 선호하는 시민들의 의식을 개선하기 위해 지역의료진들이 함께 머리를 맞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역의료분권 좌장을 맡은 옥철호 교수지역의료분권 좌장을 맡은 옥철호 교수

올해로 13회를 맞은 메디부산 건강박람회에서는 고신대학교복음병원은 부산시 아토피천식교육정보센터와 공동으로 홍보부스를 운영해 성황을 이뤘다.


홍보부스에는 가을철 환절기 알레르기 질환 예방교육과 아토피 예방 상담 활동을 진행했으며, 고신대병원은 의료상담과 다양한 홍보 및 교육자료를 배포했다.


병원 관계자는 "해마다 다채로운 테마로 시민들에게 건강정보를 제공해왔다. 올해는 아토피 천식교육정보에서 준비한 유익한 알레르기 관련 내용이 시민들에게 큰 도움이 되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5일 [일]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