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남해군 스페이스 미조 한국건축문화대상 우수상 수상

국제뉴스 | 2022.10.2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남해군)스페이스 미조 외부(사진제공=남해군)스페이스 미조 외부

(남해=국제뉴스) 구정욱 기자 = 남해군 미조항 구)냉동창고를 리모델링해 탄생한 복합문화공간 '스페이스 미조'가 2022년 한국건축문화대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국건축문화대상'은 1992년 제정돼 국토교통부 주최·주관으로 시행되는 건축 분야 최고 권위 있는 시상식이다. 사회공공·민간·주택 등 3개 부문에서 매년 우수 작품을 선정하고 있다.


올해 한국건축문화대상 건축물 부문에서는 총 17개 건축물이 수상작으로 뽑혔으며 그 중 '스페이스 미조'는 사회공공부문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스페이스 미조'는 남해군이 미조항 구)냉동창고를 재생해 지역과 주민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시킨 공간이다.


미조항 주변 어민과 자연이 품은 생명력을 내부의 정적인 공간에서 함께 호흡할 수 있도록 설계돼 방문객들은 복합적인 경험을 할 수 있다.


자연, 사람, 건축, 예술 사이의 복합적인 상성 관계를 만들어내는 콘셉트로 구성됐으며, '공간 재생'이라는 의미를 견지하고자 냉각용 열교환기를 설치미술로 자리매김 시키고 얼음수조를 공연장으로 재단장한 게 특징이다.

(사진제공=남해군)스페이스 미조 내부(사진제공=남해군)스페이스 미조 내부

올해 4월 개관한 스페이스 미조는 연면적 1785㎡, 총 4층 규모이며, 전시뿐만 아니라 커피와 식사, 공연 관람, 편집숍 쇼핑, 중정 정원과 대형 테라스에서의 휴식까지 가능한 공간이다.


스페이스 미조를 설계한 ㈜네츄럴시퀀스 건축사사무소 박석희 소장은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 스페이스 미조는 예상보다 훨씬 더 자연을 받아들이고, 인간의 역동성이 넘치는 공간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바다를 배경으로 예술과 인간이 하나되는 특별한 장소가 돼 기쁘고 스페이스 미조에 방문해 이 공간에서만 느낄 수 있는 과거와 현재, 남해바다와 상록수림, 예술과 인간의 어업활동이 일으키는 복합적인 상승효과를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lawyer009@naver.com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2일 [금]

[출석부]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