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 해남에서 28일 개최

국제뉴스 | 2022.10.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전남의 최대 생활체육대회이자 22개 시군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화합과 축제의 장인 제34회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이 '살맛나는 으뜸해남 하나되는 감동체전'이라는 주제로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동안 '한반도의 시작 땅끝' 해남군에서 펼쳐진다.


지난 2020년 코로나19로 인해 전남생활체육대축전이 순연되고 취소되는 등 3년만에 개최되는 이번 제34회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에 도민들의 기대가 한껏 부풀어 올랐다.


올해 대회는 22개 시군에서 6,4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하여 육상, 축구 등 21개 정식종목과 줄다리기, 바둑 등 민속경기와 시범종목으로 운영되며, 27개 경기장에서 경기가 치러질 예정이다.


특히 해남군은 올해 6월 전남어르신생활체육대축전, 8월 전남어린이생활체육대축전에 이어서, 이번 제34회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을 개최하며 올 한해 전남생활체육 축제의 중심으로써 큰 기쁨을 누리게 됐다.


또한, 이번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을 코로나19 이후 본격 재개된 올 한해 전남체육 축제의 마지막을 성공적으로 치루겠다는 각오로 숙소 및 음식업소 정비, 주차장 확보 등 해남군민 모두가 참가 선수단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손님맞이에 전력을 쏟아 부으며, 성공적인 개최 준비에 전력을 다했다.


아울러, 성공 개최를 위해 해남군은 해남경찰서·소방서 등과 같은 유관기관단체와 업무 협력 및 분담을 했고, 전남 시군의 특산품 홍보관, 맛있는 푸드트럭 운영, 다채로운 문화공연 및 체험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준비해 놓고 있다.


28일 개회식은 오후 3시부터 시작해 식전행사와 선수단 입장식, 개회선언, 대회기 게양, 주요내빈 축사, 선수단 선서 순으로 진행되며, 이후 축하공연에는 '트로트여제' 장윤정을 필두로 '트로트왕자' 정동원, '역주행 신드롬' 브레이브걸스 등 유명가수 무대 및 멀티미디어레이저쇼가 준비돼 있다.


전라남도와 전라남도체육회는 이번 대회가 도내 최대 생활체육 축제인 만큼 주말에 대회를 개최해 많은 도민들이 '즐기는 대축전', '만끽하는 대축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였다.


최기동 전라남도체육회장 직무대행은 "전남 최대의 생활체육 대회인 이번 대회에서 각 시·군의 명예를 걸고,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치되, 서로 페어플레이를 펼쳐 화합과 소통의 장으로서 한층 더 거듭나길 바란다"며 "우리 체육회도 '모두가 함께하는 스포츠로 더 행복한 전남도민'이라는 전남체육회의 비전에 걸맞게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1월 29일 [화]

[출석부]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오징어땅콩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