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국제해양폐기물 콘퍼런스 참석자들, 팬스타드림호 타고 부산 야경 즐겨

국제뉴스 | 2022.09.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7회 국제해양폐기물 콘퍼런스'에 참가한 세계 각국의 전문가들이 지난 21일 밤 '팬스타드림호 (2만 2000t급)'를 타고 부산 바다와 야경을 즐기고 있다/제공=팬스타그룹'제7회 국제해양폐기물 콘퍼런스'에 참가한 세계 각국의 전문가들이 지난 21일 밤 '팬스타드림호 (2만 2000t급)'를 타고 부산 바다와 야경을 즐기고 있다/제공=팬스타그룹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팬스타그룹은 '제7회 국제해양폐기물 콘퍼런스'에 참가한 세계 각국의 전문가들이 지난 21일 밤,2만 2000t급 '팬스타드림호'를 타고 부산 바다와 야경을 즐겼다고 23일 밝혔다.


부산시는 이날 콘퍼런스 참석자들을 초청해 팬스타드림호 선상에서 '부산의 밤 행사'를 열었다.


유엔환경계획(UNEP)과 미국해양대기청(NOAA) 등 국제기구의 관계자를 비롯해 59개국에서 온 340여 명이 승선했다. 행사는 오후 6시부터 2030 부산엑스포 홍보영상 상영, 공식 만찬, 공연, 선상 불꽃놀이 등 순으로 3시간 가량 진행됐다.

'부산의 밤 행사' 팬스타드림호 선상에서 진행한 불꽃쇼 모습'부산의 밤 행사' 팬스타드림호 선상에서 진행한 불꽃쇼 모습

광안대교와 해운대 일대 초고층빌딩들이 연출하는 야경, 화려한 선상 불꽃쇼 등에 외국인 참석자들의 감탄이 이어졌다고 팬스타 측은 전했다.


국제해양폐기물콘퍼런스는 해양쓰레기 예방 및 수거, 해양쓰레기 저감 등에 관한 다양한 관리정책 사례와 각국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세계 주요 국가의 해양분야 전문가와 정책 담당자들이 참석하는 대규모 국제행사다.


이번 '제7차 국제 해양폐기물 콘퍼런스'는 국내에서 처음 열렸다.

지난 21일 밤 콘퍼런스에 초청된 참석자들이 팬스타드림호 선상에서 '부산의 밤 행사'를 즐기고 있다지난 21일 밤 콘퍼런스에 초청된 참석자들이 팬스타드림호 선상에서 '부산의 밤 행사'를 즐기고 있다

부산의 밤 행사 무대가 된 팬스타드림호를 타고 주말에 부산의 해안 명소를 둘러보는 '원나잇크루즈'는 매년 1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부산의 대표적인 해양관광상품이다.


팬스타그룹 관계자는 "전 세계 해양 분야 전문가들에게 부산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데 일조할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7일 [금]

[출석부]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왕뚜껑
[포인트 경품]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