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남양주시, 재가 의료급여 시범사업 큰 호응

국제뉴스 | 2022.09.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남양주=국제뉴스) 임병권 기자 = 남양주시가 장기입원 후 퇴원한 수급자들의 건강하고 활력있는 재가 생활 지원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재가 의료급여" 시범사업이 대상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재가 의료급여 시범사업'은 지난 2019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보건복지부 시범 사업의 일환으로, 입원 필요성이 낮은 의료급여 수급자가 퇴원해 집에서도 불편함 없이 안정적으로 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의료, 돌봄, 식사, 이동지원 등의 재가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시는 퇴원 희망자와 의료급여관리사의 상담을 진행하는 동시에 지역케어회의를 통해 맞춤형 돌봄계획을 수립하고 퇴원 이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대상자들이 자립 의지를 키우며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관리하고 있다.


이에 현재까지 26명의 재가 의료급여 서비스 대상자가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했으며, 이 중 17명은 지역사회의 돌봄 속에서 보증금을 모으고 임대주택에 당첨돼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는 보금자리를 마련하는 데 성공했다.


게다가 남양주시만의 특화서비스로 퇴원과 동시에 입주해 최대 2년까지 거주가 가능한 '케어안심주택'에 거주하던 6명의 대상자가 추가로 오는 23일 다산영구임대주택으로 입주를 앞두고 있다.


오랜기간 병원에서 지내다가 케어안심주택에서 곧 임대주택으로 이사를 앞둔 J씨는 "병원에 입원해 있을 때는 먹고 싶은 것도 못 먹고 가고 싶은 곳도 못 가니 무기력했는데 나만의 집을 마련해 독립을 하니 살맛이 난다."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임정임 복지행정과장은 "앞으로도 의료급여 수급자들이 요양시설이 아닌 내 집에서 건강하고 활력있는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빠른 시일 내에 안정적으로 재가 생활에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9월 27일 [화]

[출석부]
CU 5천원권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CU 5천원권 CU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