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경호 구청장의 문제해결 열쇠는? 구민과의 끊임없는 소통

국제뉴스 | 2022.09.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광진구청장사진/광진구청장

(서울=국제뉴스) 김종환 기자 = "김경호 구청장님이 추진력 있게 도와주신 덕분에 마음 고생이 풀렸습니다.정말 감사합니다"


민선8기 출범 이후 소통행정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제3회 '구청장과 만남의 날'에서 개발행위허가에 따른 문제로 오랜 시간 갈등을 겪은 민원인이 밝힌 소감이다.


'구청장과 만남의 날'은 소통을 강조하는 김경호 구청장의 굳은 의지가 담긴 광진구의 대표적인 공약사업이다.


광진구는7월부터 매주 금요일 '구청장과 만남의 날'또는 '민원 현장 방문의 날'을 운영해 구청장이 구민을 직접 만나 민원을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한다.


구민을 만나기 전에는 철저한 준비를 가한다.매주 수요일 '민원 처리 대책 보고회'를 열어 구청장과 국장,과장,팀장이 한자리에 만나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서로 머리를 맞댄다.


올해7월8일부터 약 두 달간 진행된 '구청장과 만남의 날'은 총11회로17개의 안건을 다루었다.총 참석자는123명에 달한다.▲공사장 관련 피해 조치 요청▲재건축 사업 관련▲버스승강장 좌석 방향 변경 관련 등 안건도 다양하다.


구민과 현장의 소리에 귀 기울이는 김경호 구청장의 소통행정은 빛을 발휘하고 있다.


개발행위에 따른 도로 설치 갈등으로 개발행위허가가 지연되고 있었으나 구민과의 지속적인 소통으로 최근 원만하게 해결한 예가 그것이다.


광진구는 자양4동 동일로변에 장기간 개발되지 않고 있던 나대지의 개발을 위해지난1월부터 개발행위허가 절차를 진행했다.


하지만 동일로와 인근 지역의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위해 도로 설치가 필요한 점에 대하여 토지주와 의견이 모아지지 않아 허가 절차가 늦어지고 있었다.


이에김경호 구청장은7월26일 '구청장과 만남의 날'을 신속하게 추진해토지주인 민원인을 만났다.


김경호 구청장은 민원인의 의견을 먼저 경청하고 이해했다.동시에 기반시설이 열악한 자양4동 나대지에 건축물과 도로를 설치하면 인프라 개선을이뤄 접근성 향상과 지역발전까지 도모할 수 있다는 구의 입장을 설득했다.


그 결과 일부 지역에 도로를 설치하기로 절충안을 마련하여 개발행위허가를 이끌어냈다.이는 중재와 이해설득을 통해 토지주,지역주민 등 모두에게이익이 되는 합의를 이끌어낸 첫 사례가 되었다.


민원인을 포함해 그동안'구청장과 만남의 날'에 참여한 구민들은 "저희 입장을 존중해주고 최선책을 마련해줘서 감사하다"라며 입을 모았다.


김경호 구청장은 "작은 소리도 크게 듣는 자세로 구민들의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일 것"이라며, "구민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소통으로 극복하여 발전하는 광진,행복한 광진의 모습을 이루겠다"라고 말했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월 27일 [금]

[출석부]
빽다방 소세지빵 & 앗!메리카노(HOT) 비타500
[포인트 경품]
빽다방 소세지빵 & 앗!메리카노(HOT) 빽다방 소세지빵 & 앗!메리카노(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