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헌혈은 사랑이다 전주지역 6개 대학, 자발적 동참

국제뉴스 | 2022.09.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헌혈장면.(사진=전주시)헌혈장면.(사진=전주시)

(전주=국제뉴스) 조광엽 기자 = 전주지역 6개 대학의 학생들이 생명나눔을 통한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또 한 번 헌혈 운동에 나섰다.


전주시가 전북대와 전주교육대, 전주대, 예수대, 전주비전대, 전주기전대학 등 전주지역 6개 대학의 총학생회 임원으로 구성된 '전주시 대학생 정책협력단'을 중심으로 오는 26일까지 각 대학별 릴레이 헌혈 운동을 전개한다.


이번 릴레이 헌혈 운동은 시와 전주지역 6개 대학이 체결한 ESG 공동실천 협약 중 지역사회 공헌(S)분야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전주지역 대학생들은 자발적인 헌혈 참여를 통해 지역 혈액 수급난 해소에 기여하고, 생명나눔의 사회적 동참 분위기를 조성하게 된다.


릴레이 헌혈 운동은 지난 14일 전주교육대를 시작으로 15일 예수대와 19일 전주대에서 펼쳐졌다.


특히 19일 진행된 전주대학교 릴레이 사랑의 현혈운동에는 대학 총학생회 임원진 30여 명이 첫 헌혈 주자가 돼헌혈의 시작을 알렸다.


이들은 헌혈을 실시하고 받은 헌혈증서를 모아 교내에 혈액 수급을 필요로 하는 학우 또는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어 오는 22일에는 전주비전대와 전주기전대에서, 오는 26일은 전북대에서 릴레이 사랑의 헌혈운동이 펼쳐진다.


이번 릴레이 헌혈운동을 위해 대한적십자사 전북혈액원에서는 학교별로 헌혈버스를 운영하며, 각 대학 총학생회는 헌혈 대기 부스를 운영하고 대학생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카드뉴스를 자체 제작해 홍보하는 등 원활한 헌혈 진행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해 11월 전주지역 6개 대학과 ESG 공동실천 협약에 따른 첫 사업으로 릴레이 헌혈 운동을 펼쳤으며, 당시 총 434명의 대학생들이 헌혈에 동참해 지역사회 공헌에 기여한 바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 kw-j3346@hanmail.net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5일 [일]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