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용인특례시, 용인중앙시장 점포 405곳에 화재알림시설 설치

국제뉴스 | 2022.09.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시 관계자와 소방서 관계자가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사진=용인시)시 관계자와 소방서 관계자가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사진=용인시)

(용인=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용인특례시는 용인중앙시장 내 점포 405곳에 화재알림시설을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화재알림시설은 화재 발생시 연기, 열 등 발화요인을 감지해 점포주인, 상인회 등에 문자와 전화로 즉시 통보하는 시스템이다. 시스템 안정화가 끝나는 다음달 4일부터는 소방서와도 자동 연결된다.


시비(30%)와 국비(70%) 등 총 2억 6800만원이 투입됐다.


시는 개별점포에 설치된 무선식 연기·열감지기와 공용부분에 설치된 자동화재속보기·수신기·중계기·화재알림관제시스템 설치로 전통시장 화재 발생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노후 건물과 각 점포가 붙어있는 전통시장 특성상 화재는 대형재난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6@naver.com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5일 [일]

[출석부]
스타벅스 GOOD LICK 세트 비요뜨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GOOD LICK 세트 스타벅스 GOOD LICK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