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도, 내년도 재해예방사업 국비 775억원 확보

국제뉴스 | 2022.09.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재해예방사업 예시도.(제공=충북도청)재해예방사업예시도.(제공=충북도청)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가 2023년도 행정안전부 소관 재해예방사업(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 재해위험개선지구, 재해위험저수지, 급경사지)으로 총 99지구 1550억 원의 사업비를 반영해 국비 775억원을 확보했다.


이는 도가 올해 반영한 총사업비 1397억원(국비 698)보다 11%(152억 원) 증액된 1550억원(국비 775)으로 역대 최다 확보액이다.


재해예방사업이란 여름철 태풍·호우로 침수피해가 예상되는 지역이나, 급경사지와 재해위험저수지 등 노후화로 붕괴위험이 있는 시설에 정비를 통해 자연재해로부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사업이다.


사업 분야별 국비 확보액은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14지구 258억원 ▲재해위험개선지구 43지구 361억원 ▲급경사지붕괴위험지역 34지구 134억원 ▲재해위험저수지 8지구 22억원이다.


특히, 충북도는 행정안전부가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1차 서류심사, 2차 발표심사, 3차 현지심사 등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선정한 '2023년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에 최종 3지구 총사업비 955억원을 반영해 국비기준 478억원(전체 사업비의 50%)을 확보했다.


또한, 행정안전부에서 연중 실시하는 추진실태 점검, 평가, 시책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노력한 결과 '21년 재해위험지역정비사업 추진실태 점검(우수기관), 우수사례 공모(장려)로 선정돼 총 22억원의 국비 인센티브를 확보 했다.


충북도 관계자는 "선제적인 재해예방사업 추진을 위해 작년 10월부터 도-시군 합동으로 신규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중앙부처와 국회를 방문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노력한 결과 재해예방사업 분야 국비 역대 최다인 국비 775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며, "앞으로도 우리생활 주변의 재해위험요소를 사전 예방함으로서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4일 [토]

[출석부]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비타500
[포인트 경품]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