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논산시, 충남남부권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등 지방소멸대응기금 190억 확보

우리뉴스 | 2022.09.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논산시청 전경논산시청 전경

(논산=우리뉴스) 김영근 기자=논산시(시장 백성현)가 190억원의 지방소멸대응기금을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행정안전부가 진행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평가 결과 기초지원계정 140억원, 광역지원계정 50억원을 포함해 충남도내 시 지역에서 최대 금액인 190억원을 확보했다는 것.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인구감소로 소멸 위기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방자치단체를 지원하기 위해올해 처음 도입됐으며, 연 1조원씩 10년간 총 10조원 규모로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그 동안 실무추진단과 전문가 자문단을 구성해내·외부적 협력체계를 구축했으며, 지방소멸 대응 아이디어 공모, 시민 설문조사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지역 특성에 맞는 사업을 발굴했다.

시는 좋은 일자리, 풍요로운 삶의 터, 생활인구 유입을 통한 매력 있는 도시 구현을 목표로 '누구나 머물고 싶은 활력 넘치는 행복 논산'을 조성해인구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 활력을 되찾을 수 있는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해 왔다.

선정된 사업은충남 남부권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외국인 계절근로자 기숙사 건립, 산업단지 청년 행복주택 조성, 금강변 야간경관 랜드마크 조성, 생활 스포츠 파크 조성 등 5개의 단위사업이다.

한편, 시는 오는 19일자 조직개편을 단행해지방소멸·인구감소 위기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한인구청년교육과를 신설했으며, 시 맞춤형 인구정책 수립 및 기금투자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으로 지역 인구 활력을 높이겠다는 입장이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활력있는 인구감소 대응 정책을 바탕으로 가시적인 성과를 얻을 수 있도록 지방소멸 대응기금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누구나 머물고 다시 찾고 싶은 논산, 함께 잘 사는 매력 넘치는 논산으로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8일 [수]

[출석부]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농심 꿀꽈배기
[포인트 경품]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