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김대중 정신 계승세계화 최선”

국제언론인클럽 | 2022.08.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라남도청


[국제언론인클럽=박성기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6일 목포 김대중노벨평화상기념관에서 열린 ‘김대중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모간담회’에서 특별강연을 통해 ‘김대중 정신 계승과 세계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강의는 ‘세계의 지도자, 김대중 대통령 삶의 정신과 전라남도’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김대중 정치학교 초대 교장인 문희상 전 국회의장을 비롯한 전·현직 정치인, 사회 저명인사 등 김대중 정치학교 수강생 70여 명이 함께 했다.

김 지사는 특강을 통해 김대중 대통령 정신 계승을 위한 전남도의 역할을 강조하고 세계평화 지도자와의 연대를 통한 세계화 방안을 제시했다.

특히 “김대중 대통령은 다섯 번이나 죽음의 위기에 빠지고, 대통령 선거에서 세 번 떨어지는 등 숱한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대한민국 민주주의와 한반도 평화 실현을 위해 헌신하고, 국제적으로 인권을 보호하는데 앞장서 오셨다”며 “국제통화기금(IMF) 사태로 절망에 빠진 국민을 하나로 통합해 조기에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IT정보산업 진흥을 통한 대한민국의 새로운 성장을 이끌어내는 등 우리나라 경제사에 한 획을 그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현재 인류는 코로나19 팬데믹,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 등 국가 간 분쟁과 세계적인 경기침체, 불평등과 양극화, 기후변화로 인한 자연재해와 식량부족 등 크나큰 위기에 처했지만 이를 단시간에 해결하기는 쉽지 않은 일”이라며 “대통령께서 실천하셨던 인간에 대한 존중과 사랑, 평화·인권·화해의 정신을 모든 사람이 공유하고 실천한다면 얼마든지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역설했다.

또한 “전남도는 김대중 대통령을 배출한 고장으로서, 대통령의 숭고한 삶과 정신을 후대에 전하고, 세계만방에 널리 알리기 위해 애쓰고 있다”며 “지난해 10월 최초로 개최한 2021 김대중 평화회의를 세계평화로 상징되는 품격있는 국제행사로 더욱 발전시키고, 목포 삼학도 ‘김대중-넬슨 만델라 세계평화공원’, 신안 하의도 ‘한반도 평화의 숲’ 조성 등 다양한 추모사업과 함께 초광역 남북교류 협력사업을 선도해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통일을 위한 물꼬를 터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 대통령께선 평소 ‘지역, 계층, 세대 간에 분열하고 갈등해선 대한민국의 미래는 없다’고 하셨는데, 서거하신 지 13년이 지난 오늘 대한민국은 다시금 분열과 갈등이 팽배해진 상황”이라며 “전남도는 김대중 대통령의 숭고한 정신과 신념을 계승해 대립과 갈등을 극복하고 ‘모두가 하나 되는 대동세상, 위대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각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남도는 올해 김대중 대통령 서거 13주기를 맞아 18일 목포 김대중노벨평화상기념관에서 추모식을 시작으로 25일 전남도청에서 ‘추모학술행사’ 등 김대중 대통령 추모행사를 개최한다.
1 0
저작권자 ⓒ 국제언론인클럽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9월 28일 [수]

[출석부]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