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제주 올해 첫 SFTS 사망자 발생…참진드기 물려

국제뉴스 | 2022.08.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주도 제공.제주도 제공.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제주도에서 올해 첫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으로 인한 사망자가 발생했다.


15일 제주도에 따르면 제주시에 사는70대 A씨가 SFTS에 확진돼 숨졌다고 밝혔다. SFTS는 참진드기에 물려 발생하는 감염병이다.


A씨는 최근 집 마당에서 잔디 깎기와 골프 등 야외활동을 한 후 지난 6일부터 발열 등 증상이 나타났다. 이에 지난 10일 증상이 심해져 종합병원에 입원했고 SFTS 확진 판정을 받고 중환자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이날 새벽 숨졌다


SFTS는 참진드기에 물릴 경우 발생합니다. 고열과 구토, 설사,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제주에서는 지난 2년간 21명이 발생했으며, 2명이 숨졌다.


참진드기는 주로 숲과 목장, 초원 등에 서식하며 전국적으로 있고, 특히제주는 환경 특성상 다양한 야외활동 여건을 갖춰 환자가 매년 발생하고 있다.


진드기에 물린다고 해서 모두 감염되는 것은 아니지만, 현재 국내에서 서식하는 참진드기의 중 극히 일부만SFTS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물린다고 해도 대부분의 경우에는 SFTS에 걸리지 않는다.


진드기에 물리지 않기 위해서는 농작업과 야외활동을 할 때 긴 소매와 긴 바지를 착용하고, 외출 후 목욕을 한 뒤 옷을 갈아입는 등 예방 수칙을 지켜야 한다.


SFTS는 예방백신과 치료제가 없어 주의해야 하는 감염병으로 알려졌으며, 제주도는 이같은 진드기와 관련된 감염병 예방을 위해 보건소와 의료기관을 통해 환자 감시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도 보건당국은 "SFTS는 치료제와 예방백신이 없고, 치사율이 높은 감염병으로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 위장관계 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시 의료기관에 알리고 진료를 받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tart-to@hanmail.net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1일 [목]

[출석부]
GS25 모바일 금액상품권 1만원 튀김우동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 금액상품권 1만원 GS25 모바일 금액상품권 1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