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천안시, 수도권 전철 부성역 신설 본궤도

우리뉴스 | 2022.08.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상돈 시장(중)과 관계자들박상돈 시장(중)과 관계자들

(천안=우리뉴스) 유지완 기자 = 천안시 부성역 신설이 본궤도에 올랐다.

천안시가 1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국가철도공단, 한국철도공사와 수도권 전철 부성역 신설을 위한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은 부성역 신설을 위한 사업 범위, 사업비 부담과 상호 간의 역할을 정하고 효율적이고 능률적인 사업 진행, 완성도 높은 역사를 건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 천안시는 국토교통부, 국가철도공단, 한국철도공사 등 관계기관과 적극적인 협의 및 3차례에 걸친 전문가 검증위원회의 검증을 거쳐 올해 최종 부성역 신설 승인을 이끌어 냈으며 이후 국토교통부와부성역 신설 협의를 완료하고 이번에 국가철도공단, 한국철도공사와 3자 협약을 맺었다.

부성역은 총사업비 403억 원을 투입해 건축면적 4400㎡, 승강장 220m 규모 선상역사로 지어지며 올해 하반기에 설계 착수에 들어가 2025년 착공이목표다.

재원은 시비 100%로 하되 '수익자원인자 비용부담 원칙'과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부성역 주변 개발사업 기반시설 부담금으로 충당할 계획이다.

부성역 신설은 대중교통이용하는 시민교통편의를 높이고 대중교통 이용을 활성화 해 탄소중립은 물론 향후 수도권 전철 확장에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한국기술교육대학교와 공주대학교천안캠퍼스로의 접근성을 대폭 개선해 인재 및 인구 유입 효과를 발생시키는 한편 신도시 북부생활권 발전축으로서 도시 가치를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부성역 인근에 부성지구를 비롯한 성성, 부대, 업성지구 등 다수의 도시개발사업에 대중교통인프라를 선제적으로 공급해 입주자들의 대중교통 이용편의를 증진할 것으로 보인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이번 부성역 신설 협약체결로 부성역 이용 학생을 포함한 시민 교통편의 향상은 물론 신도시 북부생활권 발전과 수도권 전철 확장의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수도권과의 경계를 허물어 동일 생활권을 형성해 천안시민 삶의 질과 생활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6일 [목]

[출석부]
베지밀 검은참깨 두유 190ml x 72팩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베지밀 검은참깨 두유 190ml x 72팩 베지밀 검은참깨 두유 190ml x 72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