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단양군, 귀농귀촌 농촌체험 프로그램 인기

국제뉴스 | 2022.06.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한 도시민과 초보 귀농귀촌인 모습(사진=단양군)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한 도시민과 초보 귀농귀촌인 모습(사진=단양군)

(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귀농귀촌 1번지 충북 단양군이 안정적인 전원생활을 꿈꾸는 초보 귀농귀촌인과 도시민들을 위해 매년 진행하는 농촌체험 프로그램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군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과 1∼3년 차 신규 귀농·귀촌인 4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귀농귀촌의 꿈! 단양에서 시작하세요!' 체험 행사가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9일 밝혔다.


단양군 귀농귀촌인협의회(회장 박영자)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군 귀농귀촌 정책소개부터 선배 귀농귀촌인의 정착 사례 설명, 특용작물 영농체험, 주요 관광명소 견학 등을 진행해 참가자들로부터 열띤 호응을 얻었다.


특히, 얼굴을 마주하고 나눈 선배 귀농·귀촌인과 대화 시간은 농촌 생활에 대한 이해를 돕고, 소중한 인맥 형성의 기회가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2011년부터 매년 상·하반기에 걸쳐 진행하는 군의 귀농·귀촌 체험행사에는 모두 1000여 명이 참여했으며, 즐거웠던 영농 경험이 실제 정착으로 이어지는 사례도 종종 발생하고 있다.


군은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도시민 유치와 귀농·귀촌인 안정 정착을 위한 다채로운 지원사업도 펼치고 있다.


귀농인의 집 운영, 단양에서 살아보기, 농가주택 수리비 지원, 비닐하우스 신축, 농기계 구입 지원 등 정책들은 이주에 대한 부담감을 경감시켜 도시민들의 이주와 정착을 돕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우리 단양군은 '2022년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귀농귀촌 부문 8년 연속 대상 수상에 빛나는 전국 최고의 귀농귀촌 일번지"라며, "초기 이주 준비부터 완전한 정착에 이르기까지 단계별 효과적인 맞춤형 시책을 지속 발굴해 살고 싶은 단양을 만드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0년 충북 최초 귀농귀촌 전담팀을 만든 단양군은 도시민 유치에 총력을 기울이며, 전국적인 관심과 사랑을 받는 귀농귀촌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5일 [월]

[출석부]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 빽다방 노말한소프트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