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남부발전-두산퓨얼셀-삼성물산-에너지硏, 청정수소 연료전지 개발·전환 위한 MOU

국제뉴스 | 2022.06.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그린 수소·블루 수소 기반한 무탄소 전원 위한 수소경제 인프라 조성 기대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한국남부발전(주)(이하 '남부발전')이 공공·민간·연구기관과 맞손을 잡고, 청정수소에 기반한 연료전지 개발과 전환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남부발전은 최근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에서 두산퓨얼셀, 삼성물산,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이하 '에너지硏')과 함께 '청정수소 연료전지 개발 및 전환을 위한 업무협약(MOU)'을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삼성물산, 남부발전, 두산퓨얼셀,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4개 기관이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에서 청정수소 연료전지 개발·전환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왼쪽부터 : 이병수 삼성물산 부사장, 심재원 남부발전 사업본부장, 제후석 두산퓨얼셀 부사장, 박영철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단장)/제공=남부발전삼성물산, 남부발전, 두산퓨얼셀,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4개 기관이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에서 청정수소 연료전지 개발·전환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왼쪽부터 : 이병수 삼성물산 부사장, 심재원 남부발전 사업본부장, 제후석 두산퓨얼셀 부사장, 박영철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단장)/제공=남부발전

이번 협약은 수소법 개정에 따라, 청정수소 등급별 인증제 신설, 수소발전량 공급 등 국내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4개 기관이 공동 협력하는 데 뜻이 모이면서 추진됐다.


4개 기관은 협약 체결에 따라 앞으로 ▲연료전지 연계 이산화탄소 포집·활용(CCU, Carbon Capture and Utilization) 기술 개발 ▲기존에 운영 중인 수소 연료전지의 청정수소(블루 수소·그린 수소) 전환 ▲무탄소·저탄소 연료전지 실증사업 추진 등을 위해 협력한다.


블루 수소(Blue Hydrogen)와 그린 수소(Green Hydrogen)는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대표적인 청정수소로서, 블루 수소는 천연가스 개질수소 등 전통적인 수소 생산과정 중에 발생하는 탄소를 포집·저장해 탄소배출을 줄인 수소이다.


'그린 수소'는 태양광이나 풍력 등 재생에너지에서 나온 전기로 물을 전기 분해해 생산한 수소를 의미한다.


남부발전은 두산퓨얼셀·에너지硏과 함께 연료전지와 연계한 CCU 기술을 공동 개발해 남부발전이 기존에 운영 중인 연료전지 단지들을 블루 수소로 운영되는 연료전지 단지로 탈바꿈해 나갈 예정이다.


남부발전과 두산퓨얼셀은 안정적인 수소운반체인 암모니아를 이용하는 연료전지 실증사업도 진행하기로 했다. 암모니아는 수소에 비해 액화가 쉽고 에너지 밀도가 높아 효율적인 수송이 가능하고, 분해 비용도 저렴하다.


또 남부발전은 삼성물산과 함께 암모니아를 활용해 해외로부터 청정수소를 국내에 도입할 수 있도록 조달체계를 다변화해나갈 예정이다.


남부발전 심재원 사업본부장은 "청정수소 연료전지 전환은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선택이 아닌 필수인 사항이 됐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청정수소 연료전지 전환을 위한 기반을 구축해 정부 탄소중립 정책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6일 [일]

[출석부]
롯데리아 T-REX 세트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T-REX 세트	롯데리아 T-REX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