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음성-진천-증평-괴산-영동군, 67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국제뉴스 | 2022.06.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음성군 추념식 모습.음성군 추념식 모습.

(음성.진천.증평.괴산.영동=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음성.진천.증평.괴산.영동지역에서는6일 제67회 현충일 추념행사가 거행됐다.


음성군은 6일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을 추모하기 위해 제67회 현충일 추념행사를 무극전적국민관광지 내 충혼탑에서 거행했다.


추념식은 9시 50분 국기에 대한 경례를 시작으로 애국가 제창,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 헌화와 분향 추념사 순으로 진행됐다.

진천군 추념식 모습.진천군 추념식 모습.

행사에는 조병옥 음성군수, 최용락 음성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음성군의원과 충청북도의원, 기관·사회단체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감염예방에 대한 대책으로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비치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추념사를 통해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영전에 머리 숙여 명복을 빌며, 오늘날의 대한민국과 음성군이 있는 것은 그분들의 희생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 순국선열의 정신을 이어받아 대한민국의 중심 행복한 음성을 실현하는데 온 힘을 기울일 것"을 다짐했다.

괴산군 추념식 모습.괴산군 추념식 모습.

충북 괴산군은 제67회 현충일을 맞이해 괴산읍 동부리(대묘산)에 위치한 보훈공원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얼을 기리고 추모했다.


이날 추념식에는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 각급 기관단체장 및 주민들을 포함한 80여 명이 참석했다.

증평군 추념식 모습.증평군 추념식 모습.

오전 10시에 울리는 사이렌에 맞춰 1분간의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에 이어 기관단체별 헌화·분향 및 추념사, 유가족대표의 헌시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등을 진행하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에 대한 추념과 함께 평화통일과 괴산군의 발전을 다짐했다.


추념식에 참석한 이차영 괴산군수는 추념사를 통해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조국과 민족을 위하여 귀중한 생명을 바치신 호국 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잊지 않겠다"라며 "4만여 군민 모두가 열린 마음으로 화합하여 행복하고 희망찬 괴산을 만드는데 적극 동참하자"는 당부의 말을 전했다.

영동군 추념식 모습.영동군 추념식 모습.
5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5일 [토]

[출석부]
롯데리아 T-REX 세트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T-REX 세트	롯데리아 T-REX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