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통마을숲, 주민설명회 개최와 주민의견 반영한 마을숲 복원사업 추진

국제뉴스 | 2022.05.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홍석표 봉화부군수(가운데)가 마을숲 현장을 둘러보면서 주변 환경을 점검하고 있다홍석표 봉화부군수(가운데)가 마을숲 현장을 둘러보면서 주변 환경을 점검하고 있다

(봉화=국제뉴스) 백성호 기자 = 봉화군은 경상북도 보조사업을 통해 2년에 걸쳐 5억 원의 사업비로 지역내 마을숲 중 복토나 답압, 입목간 경쟁 등으로 생육상태가 불량한 전통마을숲에 대한 복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마을숲은 경관적으로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역사와 문화, 신앙 등을 바탕으로 고유의 전통문화가 녹아있는 유서 깊은 문화자산이자 학술교육적으로도 가치 있고, 지역주민을 결속하는 전통문화 공간이다.


하지만 급격한 도시화와 과도한 시설물 설치, 행락객의 집중화 등으로 마을숲 주변 환경이 훼손되어 전통문화 공간으로서의 기능이 점차 상실되어 가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봉화군은 지역주민의 공동체 공간인 마을숲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지역주민과 군이 협력해 지속적으로 보전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17년 '봉화군 마을숲 보전 관리 조례'를 제정했다.


또한 2020년에는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의뢰해 '봉화군 전통마을숲 자원조사'를 실시했으며 문화자산으로서 가치가 높은 전통마을숲 42개소를 포함해 마을숲은 103개소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전통마을숲 복원사업'은 3억 원의 사업비로 관리가 시급한 마을숲 5개소에 우선적으로 시행하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관계기관 및 주민설명회를 개최한 후 관계자의 의견을 설계에 반영했다. 주요 사업내용으로는 고사목 제거와 외과수술, 수관솎기, 전정, 답압된 복토제거, 병해충방제 등이다.


봉화군 관계자는 "전통마을숲은 우리 선조들의 얼이 배어있는 가치있는 곳으로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보전 관리와 복원을 통해 고유의 전통숲 자산을 지켜 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9일 [목]

[출석부]
써브웨이 에그마요(15cm) 웨지세트 페레로로쉐
[포인트 경품]
써브웨이 에그마요(15cm) 웨지세트 써브웨이 에그마요(15cm) 웨지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