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1955년 건립 옛 한림성당 종탑, 도 등록문화재 등록 예고

국제뉴스 | 2022.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1955년 건립된 옛 한림성당 종탑이 제주도 등록문화재 등록을 예고했다=1955년 건립된 옛 한림성당 종탑이 제주도 등록문화재 등록을 예고했다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 1955년 건립된 옛 한림성당 종탑이 제주도 등록문화재 등록을 예고했다.이와 함께, 조선시대 통신시설 중 하나인 '봉수' 중 축조 당시의 원형이 잘 보존된 '만조봉수터 와 '고내봉수터'는 향토유형유산으로 지정됐다.


제주도 세계자연유산본부(본부장 변덕승)에 따르면 예고된 사항에 대해 공고일로부터 30일 이내 관련 의견을 제출할 수 있으며, 공고 종료 후 제주도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등록된다고 4일 밝혔다.


도 등록문화재 지정은지정문화재가 아닌 문화재 중 건설제작형성된 후 50년 이상 지난 것으로서, 향토문화 보존상 필요하다고 인정되면 등록을 할 수 있다.


제주시 한림읍 대림리에 위치한 옛 한림성당은 제주 근현대사에 있어 제주도민의 경제적 자립 등 지역발전에 큰 역할을 한 임피제(맥그린치) 신부의 주도 아래 1955년 건립된 건축물이다. 지난 1999년 도로 확장공사로 본당이 철거돼 현재는 종탑만 보존돼 있다.


옛 한림성당 종탑은 제주 고유 재료인 현무암을 사용하는 등 당시 건축방식을 간직한 탑의 외벽과 지붕틀, 종교적 의미를 지닌 종탑 특유의 조형적 형태가 고스란히 잘 남아있다는 점에서 그 가치가 높이 평가됐다.

만조봉수터(사진 왼쪽), 고내봉수터(사진 오른쪽)이 향토유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만조봉수터(사진 왼쪽), 고내봉수터(사진 오른쪽)이 향토유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

또 향토유산으로 지정된 봉수(烽燧)터는 봉화를 통해낮에는 연기, 밤에는 불빛으로 군사적 위협 등의 사실을 신호연락한 통신시설로서 향토의 역사적예술적학술적경관적 가치가 큰 것으로 평가됐다.


특히조선시대 제주의 방어체계인 '3성 9진 25봉수 38연대' 중 '봉수' 관련 유적이 지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금까지는제주(목)성, 대정(현)성, 정의(현)성 3성(城) 과7진(鎭)인애월진, 명월진, 서귀진, 수산진, 별방진, 조천진, 화북진이 도지정문화재 또는 향토유형유산으로 지정·관리되고 있다


'만조봉수터'는 제주시 한림읍 상명리 느지리오름 해발고도 225m 정상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1653년(효종 4) 이전에 축조된 것으로 확인됐다.


'고내봉수터'는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 고내봉 해발고도 175m 정상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1454년(단종 2) 이전에 축조된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특별자치도 등록문화재'와'향토유형유산'은 등록지정된 구역에 대한 보존 및 활용이 원칙이므로 주변 토지 이용 등 재산권 행사에 제약이 없다.


한편, 제주도는 현재까지 도 등록문화재 8건, 향토유형유산은 35건을 등록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tart-to@hanmail.net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22일 [일]

[출석부]
이디야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이디야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이디야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