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국민의힘 홍태용 김해시장 후보 확정에 "당내 화합 우선돼야"

국제뉴스 | 2022.04.2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해=국제뉴스) 국민의힘 홍태용 김해시장 후보(김해=국제뉴스) 국민의힘 홍태용 김해시장 후보

(김해=국제뉴스) 이진우 기자 = 국민의힘 김해시장 후보로 홍태용 김해갑 전 당협위원장이 선출됨에 따라 지역 정가와 유권자들 사이에선 상대 후보와의 최종 결전에 앞서 당내 화합과 결집이 우선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홍태용 후보는 지난 27일 국민의힘 김해시장 후보로 최종 선출된 다음날 오전 기자회견에 이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를 참배하는 등 발 빠른 민생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지역 정치 일각에선 당협위원장으로써 선거관리 책임의 역할을 다해야 하는 자리에 있던 사람이 당초의 약속을 저버리고 김해시장 출마를 강행해 당의 화합을 저버렸다는 비판이 나온다.


특히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나섰던 사람 중에는 이에 반발 후보직을 사퇴하는 등 거센 비판이 이어졌으며 지역 당원들의 반발 또한예사롭지 않다는것은 누구나 다 아는 사실이다.


이런 가운데 중요한 대도시 김해시의 수장 자리를 놓고 선거를 치러야 하는 중차대한 현실에서 무엇보다 당내 경선에서 낙선한 후보들과 당원들을 중심으로 한 당내 화합이 최우선이라는 의견들이 당 안팎에서 터져 나오고 있다.


국민의힘 시·도의원 예비후보들 사이에서는 "홍태용 후보가 소통과 화합을 앞세우고 있지만 현재 갑·을 지역 시도의원 경선에서 만약 합리성을 잃고 사적인 공천이 이뤄진다면 당내 화합은 물론 원팀 구성에 상당한 반발이 예상되고 있다"는 자조섞인 비판까지 내놓고 있다.


또한 "홍 후보는 이번 최종 경선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친 국민의힘 예비후보자들과 당원들에게도 원론적인 말만으로 화합과 원팀을 외칠 것이 아니라 진정성 있는 소통 의지를 통해 화합을 이끌어 내야 한다"고 조언했다.


더욱이 더불어민주당이 10년 이상 시장자리와 국회의원을 모두 차지하며 견고한 조직력을 갖추고 있는 만큼 국민의힘 홍태용 후보가 민주당 후보를 꺾기엔 역부족이라는 지적과 함께 이번 지선의 승리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먼저 당원들과 시민들께 진심으로 다가가야 한다는 여론이 지배적이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ezinoo@naver.com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9일 [목]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페레로로쉐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