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은혜 "대장동 관련자들 검수완박 성사 기다려...누구를 위한 법인가"

국제뉴스 | 2022.04.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은혜 국회의원이 지난 7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현장을 방문한 모습. 국제뉴스DB김은혜 국회의원이 지난 7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현장을 방문한 모습. 국제뉴스DB

(수원=국제뉴스) 김만구 기자 = 6·1지방선거국민의힘 경기도지사 경선 후보인 김은혜 국회의원은 14일 "국민에게 피해를 주는 '검수완박' 반드시 저지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대장동 게이트, 백현동 옹벽 아파트, 성남FC, 코나아이 등 경기도에서 벌어진 수많은 특혜 비리 의혹에 관련된 자들도 '검수완박'이 성사되기만을 기다리고 있다"는 내용의글을 통해서다.


김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이 검찰 수사권을 없애겠다는 부패범죄, 경제범죄 등 6대 중대범죄는 평범한 국민은 저지를 수도 없고 엄두도 나지 않는 일들"이라면서 "제대로 수사하지 않으면 서민과 약자에게 그 피해가 돌아오는 범죄"라고 주장했다.


이어 "천문학적 금융사기 범죄인 '라임펀드 사태'의 피해자들이 13일 검수완박을 반대하는 성명을 냈다"면서 "중대범죄에 검찰수사권을 다 뺏어서 이득 보는 사람은 권력비리, 경제범죄를 저지른 힘 있는 자들"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검수완박'은 도대체 누구를 위한 법인가. 지방자치단체의 부정부패를 막고 혈세를 지키기 위해서라도 이를 제대로 밝힐 국가의 사법 시스템이 반드시 있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민주당의 무도한 행태를 막아달라"고 호소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8일 [수]

[출석부]
베스킨라빈스 쿼터 아이스크림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베스킨라빈스 쿼터 아이스크림 베스킨라빈스 쿼터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