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추사고택, 봄 향기 품은 수선화 노란 물결

우리뉴스 | 2022.04.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추사 고택 전경추사 고택 전경

(예산=우리뉴스) 정영남 기자 = 예산군 관광시설사업소는 추사고택 일원에 봄 햇살곱게 물든 수선화가 본격 개화하면서 노란 물결이 일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수선화는 추사 김정희(秋史 金正喜, 1786∼1856) 선생이 아끼고 사랑한 꽃으로 그와 인연이 매우 깊다.

추사 선생이 제주 유배시절(1840∼1848) 겨울을 이겨내고 자라는 그윽하고 담담한 기품에 반해 수선화를 노래한 여러 수의 시도 지었으며, 아래소개된 칠언시(七言詩)도 그 중 하나이다.

추사고택은 이러한 역사적 배경을 바탕으로 지난해 수선화를 추사고택 주변의 산책로와 화순옹주 홍문 추가 식재했으며, 고택이 단순 역사유적지 뿐만 아니라 문화 여가 공간으로 자리매김해 관광객을 맞을 수 있도록 노력했다는 설명이다.

관계자는 "고즈넉한 추사고택과 수선화가 어우러진 경관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마음을 다스리고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추사고택에서 이번 주가 만개한수선화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고 말했다.

추사 김정희의 칠언시(七言詩)

碧海靑天一解顔(벽해청천일해안) 푸른바다 파란 하늘 얼굴을 활짝 펴니

仙緣到底未終(선연도저미종간) 신선 인연 끝끝내 인색한 것 아니로다

鋤頭棄擲尋常物(서두기척심상물) 호미질로 내다 버린 심상한 이 물건을

供養窓明淨間(공양창명궤정간) 밝은 창가 깨끗한 책상 사이에다 공양하네.

0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2일 [금]

[출석부]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