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예산군, 연말 기본형 공익직불금 지급...농민 소득안정 보조

국제뉴스 | 2022.04.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군이 올해 연말 기본형 공익직불금을 지급할 방침이다.군이 올해 연말 기본형 공익직불금을 지급할 방침이다.

(예산=국제뉴스)이종선 기자 = 예산군은 오는 5월 31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서 기본형 공익직불금 신청을 접수한다.


지난 2020년부터 개편 시행한 '기본형 공익직불제'는 농업활동을 통해 환경보전과 농촌 공동체 유지 등 공익을 증진토록 농업인에게 정부가 보조금을 지원하는 제도다.


기본직불금 신청대상은 20172019년까지 1회 이상 직불금을 정당하게 지급받은 농지를 보유하고, 농업경영체 정보에 등록된 20162019년까지 쌀.밭.조건불리 및 20202021년까지 기본직불금을 1회 이상 정당하게 지급받은 농가다.


또한 신청 직전 3년 중 최소 1년 이상, 0.1㏊ 이상 경작자 또는 연간 농산물 판매액이 120만원 이상인 경우와 후계농업인, 전업농업인.전업농육성 대상자로 선정된 농업인도 신청 대상이다.


단, 농업 외 종합소득금액이 3700만원 이상인 자와 논.밭 농업에 이용되는 농지 면적이 0.1㏊ 미만인 자, 농지 처분명령을 받은 경우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반면에 영농 종사기간, 농촌거주기간, 농외소득, 농지면적 0.5㏊이하 등 소규모 농가 요건이면 연 120만원의 '소농직불금'을 받게 되며 그 외 농가는 경작면적의 구간별 단가를 적용해 ㏊당 100∼205만원의 '면적직불금'을 받는다.


공익직불금 신청대상에 해당할 경우 변경된 농업경영체 정보는 14일 이내 변경해야 하며, 실제 경작 면적만을 신청하되 작물을 재배할 수 없는 폐경면적은 제외하고 신청해야 한다.(농지를 임차해 경작하는 경우 반드시 임대차계약서 제출)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준수를 조건으로 지급하는 기본형 공익직불사업은 농지소재지에서 실시하는 마을공동체 공동활동 참여, 농업인 교육이수, 영농폐기물 적정처리, 영농일지 작성.보관 등 5개 분야 17가지 이행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이를 지키지 않을 경우 직불금의 전부 또는 일부가 감액될 수 있으며, 군은 신청.접수가 마무리되면 7월부터 9월까지 현장점검 등을 통해 지급요건 확인과 준수사항 이행점검 후 연말에 기본형 공익직불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박규성 농산팀장은 "기본형 공익직불사업이 농민 소득안정에 큰 힘이 되고, 공익적 활동을 통해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을 유지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2일 [금]

[출석부]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