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국민의 힘 김태흠 의원, 충남도지사 출마 선언!

국제뉴스 | 2022.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충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김태흠 의원충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김태흠 의원

(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국민의힘 김태흠 국회의원이 13일 오전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충남도지사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사생취의(捨生取義)의 각오로 잘 사는 충남, 자랑스러운 충남의 새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당이 이번 지방선거의 승패를 좌우할 충남도지사 선거를 맡아달라고 요청했다며,전국 민심의 척도이자대한민국의 중심인 충남에서 승리해 완전한 정권교체를 이루어달라는 주문이었다"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선공후사(先公後私), 선당후사(先黨後私)의 정신으로 충남지사 선거에 나서기로 결심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12년간 세 번의 선거에서 민주당 후보가 도민의 선택을 받았지만, 선거가 끝나면 말뿐이었던 공약은 잊혀졌고, 지역 발전은 기대만큼 되지 않았다"며 "도민들은 결과물을 만들어낼 도지사를 원한다. 잃어버린 12년, 무능한 더불어민주당 도정의 사슬을 끊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반세기만에 처음으로 충남 출신 대통령이 탄생했다며,'충남의 아들' 윤석열이 정권교체를 했듯이, 김태흠이 도정교체를 해내겠다"며 "힘 있는 집권 여당의 프리미엄과 힘 있는 김태흠이 충남 발전에 필요한 것이 있다면 무엇이든 가져오겠다"고 피력했다.


김 의원은 "현행 8조 원 대의 국비지원을 획기적으로 늘리고, 충남 발전을 위한 정부의 규제 권한을 대폭 이양받아 각종 현안 사업이 속도를 내도록 하겠다"며 "최적의 입지 조건을 기반으로 규제 완화와 세제 지원을 통해 세계적인 첨단기업을 대거 유치해 충남을 디지털 수도로 만들어 충남의 청년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최적의 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또 "교통인프라 확장으로 충남의 남북 간 격차를 해소하고, 공공의료서비스와 교육환경의 혁신적인 변화를 통해 충남을 누구나 살고 싶은 곳으로 만들겠다"고 했다.


"정치적 소신이 뚜렷하고 강한 추진력을 가진 '대체불가 김태흠'이 이제 '무색무취 충남'을 대한민국을 선도하는 '비교불가의 충남'으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 C노선 아산 연장 ▲내포신도시 완성(탄소중립클러스터 구축) ▲도내 화력발전소, LNG 복합발전소 전환 ▲육군사관학교 이전 확정 및 국립경찰병원 신설 ▲서해안 국제해양관광벨트 조성 ▲기업금융은행 설치(혁신창업 지원) 등 '7대 공약'도 함께 발표했다.


한편, 김 의원은 출마 기자회견에 앞서 지역 청년 50여 명과 함께 충남보훈공원 충혼탑을 참배했으며, 출마선언 이후 첫 행보로 충남보훈회관을 찾아 보훈단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6일 [월]

[출석부]
써브웨이 에그마요(15cm) 웨지세트 짜파게티 큰사발
[포인트 경품]
써브웨이 에그마요(15cm) 웨지세트 써브웨이 에그마요(15cm) 웨지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