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캠코-부산시, 부산 소재 S&LB 프로그램 기업에 임대료 지원

국제뉴스 | 2022.04.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12일,부산시청 7층 영상회의실에서 부산시와 '중소기업 자산 매입 & 임대 지원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캠코와 부산시는 캠코 자산매입 후 임대 프로그램(S&LB)지원을 받는 부산 소재 기업에 임대료의 2%를 각각 지원(임대료 15억원 한도)하는 등 기업별 연간 최대 6000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아울러양 기관은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원 프로그램을 상호 보완함으로써, 중소기업 재무구조 개선을 통한 경영정상화 지원의 정책적 효과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12일 오후, 부산시청 7층 영상회의실에서 개최된 '중소기업 자산 매입 & 임대 지원' 업무협약식에서 권남주 캠코 사장(오른쪽)과 박형준 부산시장(왼쪽)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자산관리공사12일 오후, 부산시청 7층 영상회의실에서 개최된 '중소기업 자산 매입 & 임대 지원' 업무협약식에서 권남주 캠코 사장(오른쪽)과 박형준 부산시장(왼쪽)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자산관리공사

이번 협약은 캠코와 부산시가 일시적 유동성 부족을 겪고 있는 부산 지역 중소기업의 재무구조 개선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 기관은 기업의 임대료 부담 완화를 통해 계속영업이 가능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남주 캠코 사장은 "이번 협약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산 소재 중소기업의 위기 극복과 재도약의 발판이 되길 바란다"며"앞으로도 캠코는 지자체와의 협력을 강화해자산매입 후 임대 프로그램 지원 기업의 성공적인 재기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캠코는 지난 2015년부터 S&LB을 통해 63개 기업에 7870억 원의 유동성을 공급해 5600여 명의 고용유지를 돕고 있다.


* Sale&Lease Back: 캠코가 일시적으로 유동성 위기를 겪고 있는 기업의 공장, 사옥 등 자산을 매입한 후, 재임대해 기업에 유동성을 공급하고 계속영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22일 [일]

[출석부]
이디야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이디야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이디야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