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성남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2곳 지정 업무협약

국제뉴스 | 2022.01.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성남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 '업무협약'. 왼쪽부터 이중의 성남시의료원장, 은수미 성남시장, 유호인 성남중앙병원장 순(사진=성남시)성남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 '업무협약'. 왼쪽부터 이중의 성남시의료원장, 은수미 성남시장, 유호인 성남중앙병원장 순(사진=성남시)

(성남=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성남시는 중원구 소재 성남중앙병원과 수정구 소재 성남시의료원 등 2곳을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으로 지정해 운영한다.


이를 위해 시는 1월 12일 오전 11시 시청 2층 회의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유호인 성남중앙병원장, 이중의 성남시의료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에 관한 업무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성남중앙병원과 성남시의료원은 사법경찰관이나 아동학대전담 공무원이 학대 피해·의심 아동을 진료 의뢰하면 친권자 등의 동행이 없어도 필요한 검사와 치료를 지원한다.


해당 아동에 대한 우선 진료와 병실 제공, 의료적 상담이 이뤄진다.


사법경찰관이나 아동학대전담공무원에게 아동학대 조사에 필요한 의학적 소견 정보도 제공한다.


성남시는 학대 피해·의심 아동의 검사와 치료에 드는 의료비를 예산 범위 안에서 전담의료기관에 지급한다.


이날 협약은 공공의 테두리 안에서 학대 피해 아동에게 신속한 의료적 조치를 하고, 아동보호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진행됐다.

성남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으로 성남중앙병원, 성남시의료원 2곳 지정 '업무협약'(사진=성남시)성남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으로 성남중앙병원, 성남시의료원 2곳 지정 '업무협약'(사진=성남시)

시는 앞선 지난해 7월 아동보호팀을 신설해 4명이던 아동학대전담공무원을 8명으로 늘렸다.


이들 전담공무원은 아동학대 신고접수와 현장 조사, 사례 판단, 응급 보호 등의 업무를 맡아 아동학대 예방과 피해 아동의 일상 회복을 지원한다.


지난해 성남시에 접수된 아동학대 신고 건수는 672건이다.


이 중 학대로 판단된 362건(54%)은 아동보호전문기관이 사례관리 중이며, 이 가운데 39명의 아동은 안전한 보호시설에 입소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6@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서민갑부 화덕피자 개그맨 이원승 연 매출 11억 신화 ...
'서민갑부 화덕피자' 개그맨 이원승 연 매출 11억 신화 달성(사진=채널A)18일 방송되는 채널A '서민...
장영하 변호사, 이재명 욕설 160분...
장영하 변호사, 이재명 욕설 160분 녹취록 공개 형·형수 통화.....
마이웨이 가수 한서경 나이, 말 못...
'마이웨이' 가수 한서경 나이, 말 못할 상처 가득(사진=TV...
돌싱글즈2 이다은·윤남기, 결혼 ...
'돌싱글즈2' 이다은·윤남기, 결혼 앞두고 럽스타그램 ...
댄서 노제, 메타패션 브랜드 수프...
지난해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큰 인기를 얻은 댄서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18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