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해남군,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전남 유일 2년 연속 선정

국제뉴스 | 2022.01.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해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해남군(군수 명현관)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는 '2022년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공모에 전라남도에서 유일하게 2년 연속 선정돼 국비 등 사업비 13억원을 확보했다.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은 중위소득 50% 이하인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채소와 과일, 육류 등 국내산 농식품을 구입할 수 있는 전자카드 형태의 바우처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올해 전국 15개 지자체가 선정됐으며, 그 중 전남에서는 해남군과 장성군이 선정됐다


특히 해남군은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 공모 선정으로 지역 푸드플랜과 연계한 건강한 먹거리 선순환체계를 공고히 하고 더불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중위소득 50% 이하 가구인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4,600여 가구가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바우처 금액은 전년과 동일하게 1인 가구 4만원, 2인 가구 5만7,000원, 3인 가구 6만9,000원, 4인 가구는 8만원 등 가구원수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지원기간은 3월부터 9월까지 7개월간이다.


수혜 대상자는 2월부터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신청하면 되고, 바우처 카드로는 관내 로컬푸드 직매장과 농·축협 하나로마트에서 신선채소, 과일, 흰우유, 계란, 육류, 잡곡, 꿀 등을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교통약자 및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 등 바우처 카드 직접 사용이 어려운 대상자를 위해 각 가정으로 직접 꾸러미를 배송해주는 서비스도 병행한다.


지난해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시행을 통해 4,010가구가 19억 8,200만원 지원을 받았으며, 거동불편자 및 복지시설 입소자 등 약 1,000여 가구에 대해서 군 로컬푸드 직매장 및 농협 하나로마트와 연계하여 매달 1~2회씩 농식품꾸러미를 구성해 가정까지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시행해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에 전남 도내 유일 2년 연속 선정되어 먹거리 취약계층에게는 영양 불균형 해소를, 지역 중소농가에는 안정적인 소득 보장을 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전망된다"며 "지속적인 먹거리 선순환체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종합]LG에너지솔루션 공모주 청약 결과 경쟁률·균등...
[종합]LG에너지솔루션 공모주 청약 결과 경쟁률·균등(비례)배정·따상 가격(주가) 알아보기(사진=LG에너지...
[최종] LG에너지솔루션 청약경쟁률...
LG에너지솔루션LG에너지솔루션(엘지에너지솔루션)이 일반청약 증...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고건한...
사진제공 : 스튜디오S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범죄자로 ...
결혼준비에 유용한 소식 모음 6
▶ 럭셔리 브랜드를 한자리에서!취향 중고거래 앱 번개장터가 역...
[원세나의 연예공:감] 짝퉁 논란 ...
속임수 이미지메이킹, 무엇보다 '저작권 인식' 개선 절실넷플릭...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