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예산군, 부동산 특별조치법 시행으로 재산권 등기 쉬워

국제뉴스 | 2022.01.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군이 부동산특별조치법의 용이한 절차를 적극 홍보하고 있다.군이 부동산특별조치법의 용이한 절차를 적극 홍보하고 있다.

(예산=국제뉴스) 이종선 기자 = 예산군은 부동산 소유권이전등기 등에 관한 특별조치법(약칭부동산특별조치법) 시행 이후 현재까지 사실상의 소유권을 되찾기 위해 토지 517건 828필지의 부동산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부동산특별조치법은 소유권 보존등기가 돼 있지 않거나 실제 권리관계가 일치하지 않은 부동산에 대해 2020년 8월 5일부터 2022년 8월 4일까지 2년간 한시적으로 용이한 절차에 따라 소유권 이전등기를 할 수 있다.


군은 부동산 실소유자들이 해당 법을 알지 못해 피해가 발생하는 일이 없도록 읍.면장 회의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홍보를 강화하며 군민의 재산권 보호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대상은 1995년 6월 30일 이전에 매매.증여.교환 등 법률행위로 인해 사실상 양도된 부동산, 상속받은 부동산과 소유권 보존등기가 안된 부동산이며, 소유권에 관한 소송이 진행 중인 부동산은 적용되지 않는다.


소유권이전을 원하는 신청인은 읍.면장이 위촉한 5명 이상의 보증인(변호사 또는 법무사 1명 포함)의 보증서를 첨부해 군 민원봉사과에서 확인서를 발급받아 제출하면 된다.


이후 해당 토지에 대한 보증 진위와 점유.사용 관계, 소유권 분쟁 유무 등에 대한 조사와 2개월 공고 기간 중 상속자와 이해관계인의 이의가 없을 경우 확인서를 발급받아 관할 등기소에 등기신청을 할 수 있다.


특히 신청인은 장기미등기 과징금 사항을 반드시 숙지해야 하며, 이는 부동산 계약 후 미등기 기간이 3년을 초과하는 경우 부과하는 과징금이다.


부동산특별조치법은 계약으로 사실상 취득한 소유자가 신청하므로, 장기간 미등기된 부동산은 공시지가의 20~30% 범위 내에서 과징금이 부과된다.
단 미등기 토지이거나, 상속으로 인한 경우는 과징금 부과대상에서 제외된다.


김영현 공간정보팀장은 "대민홍보를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시행기간 내 적용대상 부동산이 전량 정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라디오스타 배우 강훈, 누나 에피소드로 예능감 뽐내....
강훈 /사진-강훈 인스타그램배우 강훈이 예능감을 발휘했다.2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드...
임영웅, 노래방에서도 올킬
임영웅 (출처=임영웅sns)가수 임영웅이 노래방 차트에서도 인기...
강다니엘·채수빈 너와 나의 경찰...
매주 수요일 디즈니+서 공개강다니엘 채수빈 박유나 이신영(왼쪽...
[함정우의 스마일 다이어리] ⑧ 캐...
프로골퍼 함정우(왼쪽)와 캐디 김용현 씨가 함께 트로피를 든 채...
동국대 경주캠퍼스, 디자인미술학...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26일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