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양양군, 로컬푸드 플랫폼 청사진 본격화

국제뉴스 | 2021.11.2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양양군(군수 김진하)이 로컬푸드 활성화를 위해최근 기본계획 수립으로 지역 맞춤형 산업화 청사진을 구체화했다.


군은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과 양양국제공항 활성화, 낙산지구 도심화, 서핑 활성화 등 지역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발맞춰 지역 농특산물의 생산과 판매, 소비가 선순환시스템으로 이루어져 시너지를 창출하고, 실질적인 주민소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공을 들이고 있다.


이에 따라 군은 '건강한 지역먹거리에 리얼(Real) 농촌 문화를 입히다. 양양 신활력프로젝트 실현'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오는 2024년까지 4년 동안 국비 49억원, 군비 21억원 등 총 사업비 70억원을 투입해 농촌 신활력플러스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농업기술센터 내 농산물 종합 가공센터와 로컬푸드 직매장, 농가 레스토랑을 로컬푸드 거점공간으로 구축한 후, 로컬푸드 생산자 조직과 학교·공공급식 생산자 조직, 축산농가, 지역 농산물 가공업체, 청년·귀농인 창업그룹 등의 체계화를 통해 로컬푸드 시스템을 안착시켜 나간다는 구상이다.


이를 바탕으로 서울 등 수도권 관광객과 인근 지역 주민, 학교공공급식, 음식점 등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안정적인 로컬푸드를 제공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기본계획을 통해 로컬푸드 상품화 기반(농산물 종합 가공센터 증축) 조성 후 유통활성화센터(로컬푸드 직매장)를 건립하고, ICT 마켓플랫폼 구축에 이어 양양로컬푸드 아카데미 운영, 액션그룹 및 지역 공동체사업 지원, 품목별 공동생산 조직화 지원 등 후속 사업 추진에도 속도를 낼 방침이다.


로컬푸드 시스템이 완성되어 시너지 효과를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는 남대천 둔치의 웰컴센터와 양양비치마켓, 서핑 해변 3곳 등과 상설 연계한 마켓 플랫폼도 구축해 로컬푸드 인식 확산과 함께 실질적인 홍보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신활력플러스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중간지원조직인 양양군 신활력플러스사업 추진단을 송이연어푸드 디자인센터 2층에 설립하여 올해 3월부터 사업추진 기구로서의 역할을 수행해오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바퀴달린집3 출연진 비(정지훈)·유이, 힐링 여행 선...
'바퀴달린집3 출연진' 비(정지훈)·유이, 힐링 여행 선봬(사진=tvN)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 유이가...
워맨스가 필요해 최정윤, 속마음 ...
'워맨스가 필요해' 최정윤, 속마음 털어 놓는다...나이·...
이현경 결혼발표, 수려한 모습 눈...
이현경 결혼발표, 수려한 모습 '눈길'(사진=이현경 SNS 캡...
드라마 빨강구두 최명길, 정유민 ...
드라마 '빨강구두' 최명길, 정유민 소이현으로 착각 내 딸...
[속보]안산 코로나 확진자 106명 ...
[속보]안산 코로나 확진자 106명 추가, 환자 접촉 감염 계속 (국...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2월 9일 [목]

[출석부]
BHC 기프티카드 1만원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BHC 기프티카드 1만원권 BHC 기프티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