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장세일 도의원, 영광 굴비지리적표시제 등록 길 텄다

국제뉴스 | 2021.11.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장세일 전남도의원 장세일 전남도의원

(전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영광출신 장세일 도의원의 뚝심있는 의정활동으로 영광군 대표 특산물인 '영광굴비'의 지리적표시제 등록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10월 29일 수산가공품 등록 거절 제외 단서 조항을 신설하는 「농수산물품질관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입법예고 했다.


그동안 영광군은 2010년부터 영광굴비의 지리적표시제 등록을 시도했지만 해당 지역에서 생산된 수산물로 가공해야 한다는 지정 조건으로 지리적표시제 등록을 할 수 없었다.


장세일 도의원은 제11대 도의회에 입성하자마자 영광군민의 숙원사업인 영광굴비 지리적표시제 등록을 최우선 과제로 정하고 영광군, 전남도, 이개호 국회의원과 해결방안을 모색해 왔다,


가정 먼저, 2019년 7월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영광굴비 수산물 지리적표시제 등록」촉구 건의안을 대표 발의해 국회, 관련부처에 촉구했으며, 도정 질의와 상임위 업무보고, 행정사무감사 시 계속해서 지리적표시제 등록을 위한 제도 개선방안을 요구해 왔다.


이에 전남도에서는 수산가공품 등록을 위한 관계법령 개정을 7차례 건의하고 해양수산부를 수차례 방문해 관계공무원을 설득하는데 주력했다.


영광군 또한 지난 2010년 영광굴비 지리적표시제 등록이 반영되지 못한 점을 극복하기 위해 관련 연구용역('20.5.~'21. 12.)을 진행하는 등 지리적표시제 등록을 위한 사전준비를 철저하게 진행하고 있다.


특히, 이개호 국회의원은 금년도 해양수산부 국정감사를 통해 수산가공품에 대한 지리적표시제 등록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관련 규정의 개정을 요구하여 반영시켰다.


이는 지역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장세일 의원과 이개호 국회의원, 전남도, 영광군의 환상적인 호흡으로 이뤄낸 쾌거라 평가할 만 하다.


장세일 의원은 "지리적표시제는 고품질과 역사성을 갖춘 지역 특산품에 부여하는 지식재산권이다"며, "지금까지 관련법령 개정을 위해 노력해 주신 관계공무원 및 이개호 국회의원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또, "앞으로 최종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12월까지 영광굴비 법인단체를 구성하고, 내년 상반기 중 지리적표시제 등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skim2580@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K-콘텐츠 전성시대…"이제는 K-사극이다" [TF초점]
KBS 1TV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이 오는 11일 첫 방송 된다. KBS가 5년 만에 내놓는 '정통 사극'이다. /...
홍성군, 축산악취개선 지속 추진!
겨울을문턱에들어선종합운동장입구전경(사진:박창규기자)(홍성=...
언프레임드, 믿고 보는 배우들의 4...
박정민 손석구 최희서 이제훈이 6일 왓챠 숏필름 프로젝트 '언프...
손흥민-콘테 환상 궁합...토트넘 ...
[더팩트 | 김연수 기자] '우승청부사' 안토니오 콘테 감독과 '슈...
충남도의회, 2021 대한민국 지방자...
김명선의장(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도의회가 '2021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2월 7일 [화]

[출석부]
불닭볶음면 컵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불닭볶음면 컵 불닭볶음면 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