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항만 보안근로자 임금 천차만별...울산항 최고, 부산항 최저

국제뉴스 | 2021.10.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최인호 의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최인호 의원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주요 항만 보안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보안근로자들의 임금과 근로시간, 근로 형태 등이 항만별로 모두 다른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최인호 의원이 항만공사로부터 받은 자료에 의하면, 올해 8월 말 기준 항만 보안근로자는 총 803명이며, 월평균 근로시간은 185시간, 초봉 급여는 284만원으로 시간당 임금은 1만 5503원이다.


보안근로자는 청원경찰법에 따른 청원경찰(청경)과 경비업법에 따른 특수경비원(특경) 신분으로 나뉘지만 항만시설 출입통제, 방호업무, 안전 및 질서유지, 시설물 보호 등 비슷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하지만 항만별로 근무형태가 3조2교대부터 4조3교대, 4조2교대로 모두 다르고, 월평균 근로시간도 169시간에서 215시간으로 다르고, 월평균 급여도 251만원에서 309만원으로 천차만별이다.


월평균 급여는 광양항에서 근무하는 특경이 309만원으로 가장 많고, 울산항 청경 306만원, 울산항 특경 300만원, 부산항 청경 291만원, 인천항 청경 275만원, 광양항 청경 259만원, 인천항 251만원 순이다.


그런데, 월평균 급여를 근로시간으로 나눈 시간당 임금을 보면, 울산항 청경이 1만 8103원으로 가장 많고, 부산항 청경이 1만 3528원으로 가장 낮다. 인천항 특경은 1만 3691원으로 부산항 청경 다음으로 낮다.


최 의원은 "항만 보안근로자들이 유사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음에도 항만별로 고용주체에 따라 근로 형태와 근로시간, 임금이 천차만별이라 형평성 문제와 갈등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해수부와 4개 항만공사가 협의를 통해 이러한 문제가 최소화되도록 제도개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 [항만별 보안근로자 근로시간 및 임금 현황]

(자료 : 4개 항만공사)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섹시한 퀸와사비, 반전 청순 비주얼 과시 [똑똑SNS]
래퍼 퀸와사비가 반전 매력을 뽐냈다.퀸와사비는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을이 사라지고 바로 겨...
김채현→션샤오팅까지…‘걸스플래...
‘걸스플래닛999’ TOP9이 정식 팀명을 확정 짓고 데뷔를 준비한...
2am, 더블 타이틀곡 ‘가까이 있어...
2am이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하며 컴백 기대감을 고조시켰...
엔하이픈, 신곡 음방 3관왕…엠카...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첫 번째 정규 앨범의 타이틀곡 타이틀...
박지훈, 새 앨범 타이틀곡 ‘시리...
가수 박지훈이 만능 아티스트의 면모를 보였다.박지훈은 25일 0...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5일 [월]

[출석부]
빽다방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빽다방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