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통행 방해하는 방치 킥보드! 견인합니다!"

국제뉴스 | 2021.10.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점자블럭 위에 주차된 전동 킥보드점자블럭 위에 주차된 전동 킥보드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양천구(구청장 김수영)가 이달부터 보도, 지하철역 진출입로 등에 무분별하게 방치된 전동 킥보드의 불법주정차 견인시행에 나선다.


구는 이를 위해 지난달 30일 서울시와 견인업체, 견인보관소와 4자간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으며, 10월 11일부터 약 2주간 시범운영 기간(계도)을 거쳐 10월 25일부터 본격적으로 견인을 시작한다.


견인 방법은 즉시 견인과 유예 방식이 있다. 먼저 즉시 견인은 사고발생 우려가 크고, 교통약자 통행에 위협을 주는 5개 절대금지 구역을 지정하고 그 주변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는 발견 즉시 견인된다. 5개 절대금지 구역은 ▲차도 ▲지하철역 진출입로, ▲버스정류소 · 택시 승강장 10m 이내, ▲점자블록 위 · 교통약자 엘리베이터 진입로, ▲횡단보도이다.


그 외 일반 보도 상 보행에 불편을 주는 전동킥보드는 신고 시 킥보드 업체가 자체적으로 치울 수 있도록 3시간의 유예 시간을 주고, 이후에도 조치되지 않을 시 견인하게 된다.

보행로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보행로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

견인 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이후 신고 건은 익일(평일 기준) 처리하게 된다. 견인료는 건당 4만 원이 부과된다.


불법주정차된 전동 킥보드로 불편을 겪는 주민은 '민원신고 시스템'을 통해 신고할 수 있다. 해당 홈페이지에 접속해 신고내용을 작성하고 전동킥보드에 부착된 QR코드를 인식하면 신고접수가 완료되며 향후 처리 결과까지 확인할 수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퍼스널 모빌리티로 주목받는 전동 킥보드가 편리한 교통수단으로 정착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안전한 이용문화가 전제되어야 한다"면서 "통행을 저해하는 방치 킥보드 견인을 통해 이용자와 보행자 모두가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교통문화를 조성해 가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핫서클 알파넥 림파스틱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개힌트는 'ㄷㅈㅈ' 핫서클 알파넥 림파스틱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이 공...
대학약콩두유 후기 캐시워크 돈버...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개힌트는 '숫자+한글' 대학약콩두...
'대학약콩두유', 캐시워크 돈버는...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대학약콩두유', 캐시워크 돈버는퀴...
김선호, 논란 관련 사과문 작성......
김선호, 논란 관련 사과문 작성17일 폭로글 게재 후 나흘만에 입...
'에스피케어', 캐시워크 돈버는퀴...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에스피케어'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0일 [수]

[출석부]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페레로로쉐
[포인트 경품]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