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영록 지사, 임업 현장 찾아 정원산업 구상

국제뉴스 | 2021.10.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9일 순천 청소리에 위치한 '치유정원 모이라'를 찾아 숲과 임산물, 정원이 융복합한 사업 현장을 둘러보고 전남 관광브랜드로 숲과 정원을 육성하는 방안을 구상했다.


'치유정원 모이라'는 양재순 대표가 지난 2014년부터 숲을 가꾸고 임산물을 생산하기 위해 복합산림경영단지로 조성을 시작했으며, 황칠김치 등 가공품을 생산하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정원 요소를 더해 산림복합문화체험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다. 경관이 빼어나고 아름드리 편백나무와 정원이 어우러져 있으며, 공간마다 조성된 정원 시설물과 꽃들이 다채로움을 더하고 있다.


특히 전남 동부권의 대표적인 임업인 교육장으로서, 장애인 및 장애인가족 재활 프로그램 등을 포스코 케미컬과 협업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김 지사는 "숲은 더 이상 1차 산업이 아닌 3차 서비스산업이기 때문에 숲으로 사람을 불러들여 소득을 얻는 공간으로 탈바꿈시켜야 한다"며 "숲과 정원을 전남 관광브랜드로 키워 임업인 소득모델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현장에서 전남 미래 산림을 짊어진 예비 임업후계자 교육생들을 만나 격려하는 시간도 가졌다.


전남도는 도민이 생활 속에서 정원을 체감하도록 정원 인프라를 확충하고 정원문화 행사도 개최하고 있다. 앞으로도 생활 속 정원문화 확충과 산업화를 위해 도민 눈높이에 맞는 산림정책을 펼칠 방침이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지친 도민이 몸과 마음을 힐링하도록 남악신도시에서 '제1회 전라남도 정원 페스티벌'을 열어 많은 도민이 가족과 함께 즐겁게 지내는 기회를 제공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skim2580@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서해훼리호 침몰사고,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꼬꼬무' 다음주 예고(사진=SBS 방송화면 캡처)1993년 서해훼리호 침몰 사고가 ...
배우 신민아 갯마을 차차차 김선호...
배우 신민아 '갯마을 차차차' 김선호 인스타 여전히 팔로...
[종합] '내일은 국민가수' 본선 1...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지세희(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학교 2021 김요한→조이현, 4인 4...
KBS2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가 김요한 조이현 황보름별 추영...
[TMA 인터뷰] 스트레이 키즈, 올해...
[더팩트ㅣ김연수 기자] 4세대 K-POP 차세대 대표주자 스트레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9일 [금]

[출석부]
이마트24 5천원권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5천원권 이마트24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