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영양군 3년 연속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 선정

국제뉴스 | 2021.10.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영양=국제뉴스) 김충남 기자 = 영양군이 2020년도와 2021년도에 이어 3년 연속으로 '2022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총사업비 31억 9700만원 규모로 국비 16억300만원과 도비 3억원, 군비 7억2000만원, 민간자부담 5억7400만원을 투입해 영양읍, 일월면, 수비면 일원의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에 나선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공공시설, 주택, 상업(산업) 건물 등에 태양광, 태양열, 지열 중 2종 이상의 신재생에너지원 융·복합시설 설치로 전기와 열을 생산하여 에너지를 절약하는 등 신재생에너지 활용의 실효성 제고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태양광 374개소(1,304kw), 태양열 19개소(114㎡), 지열 25개소(437kw) 등 신재생에너지설비와 통합모니터링 시스템을 설치해 '20년도 입암면, '21년도 청기면, 석보면과 더불어 영양군 전체의 에너지 '제로' 고장을 목표로 청정 에너지복지 실현에 박차를 가할 것 으로 기대한다.

영양군 입암면 김 모 씨는 "2020년 집에 태양광을 설치 하였는데 월 5만원 정도 나오는 전기료가 1만원 전·후로 나오게 되었다"면서 "설치에 도움을 준 영양군에 큰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영양군은 농어촌지역의 에너지 불균형 해소 및 저렴한 에너지원 공급을 위해 2018년도에 '영양군 LPG배관망 구축사업'을 완료하여 영양읍 2,310가구에 LPG가스를 공급하고 있으며, 면단위 5개 마을에 총 사업비 40억원의 '마을단위 LPG저장탱크 보급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지역 맞춤형 정부지원사업으로 농촌마을 에너지 비용 절감 등에 큰 도움이 된다."며 "향후 군민들의 에너지 비용을 줄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7일 [화]

[출석부]
GS칼텍스 20,000원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GS칼텍스 20,000원 GS칼텍스 2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