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도, 공공언어 사용 실태조사 추진

국제뉴스 | 2021.10.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는 공공언어 사용에 있어 어려운 전문용어나 외국어·외래어 등의 사용실태를 점검하고 이를 개선순화시켜 나가기 위해 10월부터 12월까지 공공언어 사용 실태조사를 추진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1월에서 8월까지 중앙부처와 지자체 보도자료 제목을 대상으로 외국어 사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 인프라, 포럼, 플랫폼, 스타트업, AI, R&D, TF, ICT...등 이해하기 어려운 외국어 표현과 문자 등이 빈번하게 사용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공공언어 개선의 정책효과 분석'(현대경제연구원, 2010)에 따르면 어려운 행정용어와 무분별한 외국어 사용으로 인한 국민과 공무원의 시간비용을 연간 285억원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에 어려운 용어 사용을 줄임으로써 경제적 손실을 예방하고 용어를 이해하기 어려워 혜택을 받지 못하는 경우를 줄여 도민 누구나 쉽게 도의 행정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도록 공공기관의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도는 충북대학교 국어문화원과 협력해 실태조사를 통해 도민들이 많이 접하게 되는 보도자료, 누리집(홈페이지), 공고문 등의 어려운 외국어·한자어, 일본식 표현, 잘못된 표현·표기 실태를 점검하고 쉬운 우리말 순화어를 제시해 도민들이 보다 쉽게 충청북도의 정책과 행정을 이해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임병윤 충청북도 문화예술산업과장(국어책임관)은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공공언어는 일반 국민의 눈높이에서 쉽게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며,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충청북도의 공공언어 사용실태를 분석하고 쉽고 바른 우리말을 사용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타오디션부' 김영흠ㆍ유슬기ㆍ박광선ㆍ김영근ㆍ'선수...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내일은 국민가수' 타오디션부(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내일은 국민가수' ...
국민가수 박광선-김영근-유슬기-김...
'국민가수' 박광선-김영근-유슬기-김영흠 눈물의 무대, 나...
김택형 "김강민 선배의 짐을 덜어...
SSG 랜더스 클로저 김택형이 올 시즌 최고의 피칭을 선보이며 팀...
서해훼리호 침몰사고, '꼬리에 꼬...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꼬꼬무' 다음주 예고(사진=SBS 방송...
[전고체 배터리 관련주] 테슬라 주...
▲[전고체 배터리 관련주] 테슬라 주가 1000달러 돌파 이슈 주목...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9일 [금]

[출석부]
이마트24 5천원권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5천원권 이마트24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