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강남구, 구 서울의료원 부지 독단적 지구단위계획 변경 반대!

국제뉴스 | 2021.10.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의료원 공공주택 건립부지 및 맞교환 부지 현황사진. 사진=강남구청서울의료원 공공주택 건립부지 및 맞교환 부지 현황사진. 사진=강남구청

(서울=국제뉴스) 강도영 기자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7일 옛 서울의료원 부지에 대한 서울시의 지구단위변경 열람공고와 관련해 "57만 강남구민을 무시한 처사"라며 철회를 요구하고, "행정소송을 비롯해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막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6일 강남구청에 7일부터 14일간 송현동 부지와 삼성동 옛 서울의료원 부지의 맞교환을 위해 지구단위계획 변경을 위한 열람공고를 실시한다고 통보했다. 남측 부지에 공동주택을 지상연면적의 20%~30% 이내로 계획하도록 지정한 것이다.


정 구청장은 "앞서 지구단위계획과 코엑스·잠실운동장 일대 종합발전계획에서 공동주택 건립을 불허한 주체가 바로 서울시였다"고 지적하고, "서울의료원 부지가 고밀주거복합지로 개발되면 앞으로 서울의 국제경쟁력 확보를 위한 MICE산업 발전은 요원해진다"고 호소했다.


정 구청장은 "영동대로복합개발을 비롯해 삼성동 일대에서 진행될 개발은 대한민국의 100년을 좌우할 대형 사업들"이라며 "눈앞의 이익보다는 장기적인 미래비전과 정확한 분석을 바탕으로 진행해야 한다"고 말하고, "강남구와 사전협의 없이 추진된 열람공고를 당장 중단하라"고 강조했다.


지난 8월 정 구청장은 "먼저 3000호 공급 계획을 철회해야 송현동 부지와의 맞교환을 논의할 수 있다"며 오세훈 서울시장과 면담을 요청한 바 있으나 오 시장은 이와 관련된 답변 없이 일방적으로 열람공고를 실시했다.


이에 앞서 8월 5일 강남구민 1만4105명도 '공공주택 공급계획 철회 주민민원 서명부'를 서울시에 제출한 바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영옥, 나이 85세 최고령 게스트…'바퀴달린집3' 촬...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바퀴달린집' 촬영지(사진=tvN 방송화면 캡처)'바퀴달린집3' 촬영지 청주 된내...
'특종세상' 심권호, 나이 50세 레...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심권호(사진=MBN 방송화면 캡처)'현...
'꼬꼬무 시즌3(정규편성)'가 전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꼬꼬무' 게스트들이 경악한 엄여인 ...
소상공인 손실보상 오류, 보상금 ...
소상공인 손실보상 오류, 보상금 액수에 '답답함'(출처=소...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 방법 이병찬...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 방법' 이병찬-김영흠-박창근 치열한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8일 [목]

[출석부]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 롯데리아 T-Rex 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