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평택시, 평택일반산업단지 재생사업지구 지정 및 재생계획 본격 추진

국제뉴스 | 2021.10.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평택시청 전경▲ 평택시청 전경

(평택=국제뉴스) 김정기 기자 = 경기도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평택일반산업단지 53만4798㎡를 재생사업지구로 지정하는 내용의 '평택일반산업단지 재생사업지구 지정 및 재생계획'에 대해 경기도의 승인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평택시 세교동 일원에 위치하고 있는 평택일반산업단지는 지난 1993년 12월 31일 준공돼 28년이 지난 노후산업단지로서 주차장 등 기반시설의 부족으로 산단 내 근로환경 및 통행환경이 열악하고, 주변의 시가화지역 확장에 따른 환경적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되는 등 산단 재생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되는 상황이다.


시는 이번 평택일반산업단지 재생지구 지정 및 재생계획 승인을 통해 노후화된 산업시설 개선, 산업고도화에 따른 도시형산업 유도 및 산단 인근지역에 미치는 환경영향 등을 최소화시키기 위한 장기적인 산업구조 개편 등 기존 산업단지 활성화 방안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재생지구 지정 이후 후속절차에 따라 재생시행계획 수립을 통해 주차문제와 통행환경 개선을 위한 도로, 주차장 등 기반시설 정비 및 확충 계획과 산단 내 공해유발 업종 제한 및 점진적장기적 업종 재배치 유도 등 구체적인 재생시행 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다.


또한, 창의적이고 효율적인 재생사업 추진을 위한 재생시행계획안 공모를 통한 사업시행자를 선정해 인센티브 제공 및 복합시설용지로의 개발 등 산업시설을 복합화하고 이로 발생되는 개발이익에 대한 평택시 공공기여 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현재 평택일반산업단지 재생시행계획 수립용역을 추진 중에 있으며, 7일 재생시행계획 용역 착수보고를 시작으로 내년까지 재생시행계획을 수립 완료할 계획으로 최종 2026년까지 단계적으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평택일반산업단지 재생시행계획 등이 수립되면 기능의 고도집적화 및 사람중심의 친환경 산업단지로 탈바꿈해입주자 및 시민들에게 쾌적한 공간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news8669@daum.net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한국기행' 덕유산 귀촌 부부의 가을 행복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한국기행'(사진제공=EBS1)'한국기행' 덕유산 귀촌 부부의 가을 행복을 만나본...
엔하이픈, 역대급 성장사…초고속 ...
첫 정규 앨범 'DIMENSION : DILEMMA'로 밀리언셀러 정조준[더팩...
‘11G 연속 무승’ 불운의 아이콘,...
11경기 연속 무승, 불운의 아이콘. 2021 프로야구에서 임찬규(29...
속죄투 보여줬던 몽고메리, 곰 타...
삼성 라이온즈가 외국인 투수 마이크 몽고메리(32)를 앞세워 4연...
자취방 놀러 온 여자친구? 최세희,...
남성지 맥심(MAXIM)이 주최하는 모델 선발대회 2021 미스맥심 콘...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9일 [화]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