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항만당국, 5일 컨테이너 수리업계 고충사항 개선 위한 간담회

국제뉴스 | 2021.10.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해수청과 부산항만공사(BPA)는 항만연관산업 중 하나인 해상운송용 컨테이너 수리업체 고충 사항 개선을 위한 업계 간담회를 지난 5일 부산항컨벤션센터에서 가졌다고 6일 밝혔다.


간담회에는 컨테이너 수리업계 및 부산항 컨테이너터미널 운영사, 선사 및 관련 협회 관계자 등 약 40여 명이 참여해 컨테이너수리업 관련 고충 및 현안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부산항만산업협회에 따르면, 부산항에서 활동하고 있는 해상운송용 컨테이너 수리업체는 약 40여 곳에 이르며, 이들 대부분이 컨테이너터미널 내에 작업장을 마련해 선사와의 계약을 통해 터미널 내로 반입되는 공컨테이너의 상태 검사 및 수리·세척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업계는 수리 요율의 현실화와 컨테이너터미널 내 위치한 수리장의 임대료 인하 등 수리업계가 겪고 있는 경영 부담 완화를 위한 방안 등을 요구했다.

'컨테이너 수리업계 고충사항 개선 위한 간담회' 모습/제공=부산해양수산청'컨테이너 수리업계 고충사항 개선 위한 간담회' 모습/제공=부산해양수산청

특히 화물자동차 안전운임제 부대 조항 시행 후 화물차주가 검사를 위해 컨테이너 문을 개방하는 것이 금지됨에 따라, 수리업체의 늘어난 업무 부담 대비 인력은 부족해서 장기화될 경우, 근로자의 안전 문제와 직결된다는 점을 호소하며, 인건비 등 비용 보전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선사, 터미널 운영사, 컨테이너수리업계 간 상호 계약 사항에 따라 업무 범위, 검사비용이 정해지므로, 추가 협의가 필요할 수 있으나 '항만안전특별법'(2022년 8월 시행) 및 '중대재해처벌법'(2022년 1월 시행) 등의 시행을 앞두고 있어, 안전에 대한 중요성이 커진 것에 대해서는 인식을 같이하고, 합리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상호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부산해양수산청 이민석 항만물류과장은 "안전 관련 이슈 등 사회적 환경 변화에 따른 비용 증가에 대한 공감대 형성이 필요하고, 문제 해결에 앞서 서로가 공생관계에 있다는 점을 유념해 달라"며 "항만연관산업의 지속적 발전을 위해 항만당국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산항만공사 김춘현 운영본부장은 "앞으로 부산항 항만연관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업계의 애로사항 해결을 위한 항만공사 차원의 노력 및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obkim5153@gukjenews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특종세상' 심권호, 나이 50세 레슬링 전설의 근황…'...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심권호(사진=MBN 방송화면 캡처)'현장르포 특종세상'에 나이 50세 대한민국 레...
'꼬꼬무 시즌3(정규편성)'가 전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꼬꼬무' 게스트들이 경악한 엄여인 ...
소상공인 손실보상 오류, 보상금 ...
소상공인 손실보상 오류, 보상금 액수에 '답답함'(출처=소...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 방법 이병찬...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 방법' 이병찬-김영흠-박창근 치열한 ...
꼬꼬무 엄인숙 보험 살인사건, 가...
'꼬꼬무' 엄인숙 보험 살인사건, 가족 살해 후 방화까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9일 [금]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