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농기원, 신품종 초코팽이 육성

우리뉴스 | 2021.10.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 = 충북도청)(사진제공 = 충북도청)

(충북=우리뉴스) 김성재 기자 =충북농업기술원은 갓 색이 진한 갈색이며, 수량이 높은 갈색 팽이버섯 '초코팽이' 신품종을 육성해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를 출원했다고 5일 밝혔다.

지금까지 도 농업기술원은 갈색 팽이버섯 5품종을 개발했다. 그 중 진한 갈색 팽이버섯 품종인 '흑향'과 '여름향2호'의 버섯 발생률이 불균일하다는 단점을 보완해 새로운 6번째 품종인 '초코팽이'가 탄생했다.

이번에 육성한 팽이버섯 신품종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우수 교배계통 선발과정을 거친 후 3차례의 품질 특성 및 생산력 검증과 현장에서 농가실증 시험까지 끝내고 지난 9월 24일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 출원했다.

출원된 신품종의 품종명은 갓 색이 진한 갈색을 띠며, 그 색깔이 마치 초콜렛 같다고 하여 '초코팽이'라는 이름으로 명명했다.

이번에 출원한 '초코팽이'는 진한 갈색 팽이버섯의 기존 품종과 비교해 버섯 발생률이 균일하며 버섯 대의 색깔이 전체적으로 일정한 미색을 띤다.

버섯 재배 배지 병 당 유효경수는 24%, 수량은 19% 증대를 보인 다수성 품종이다.

도 농업기술원 전종옥 버섯팀장은 "버섯 재배 현장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농업인과 소비자가 동시에 만족할 수 있는 품종을 육성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라며,
"기존 갈색팽이 품종의 단점을 보완한 '초코팽이'버섯이 신속히 재배농가에 보급돼 소득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종합적 기술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7일 [금]

[출석부]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왕뚜껑
[포인트 경품]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