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시·경북도 대중교통 광역환승체계 검토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국제뉴스 | 2021.09.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대구시청사진제공=대구시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시장)와 경북도는 대구와 인근 공동생활권 경북 8개 지자체 간 '대중교통 광역환승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환승방식(무료환승, 정액환승, 거리비례제 등)과 정산체계 등의 합리적 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용역 착수보고회는 (사)대한교통학회 공동연구책임자 우용한(경일대학교) 교수의 발표로 진행됐으며, 대구시 교통국장, 버스운영과장, 철도시설과장, 경북도 교통정책과장, 해당지자체(김천, 구미, 영천, 경산, 청도, 고령, 성주, 칠곡) 교통과장, 유관기관(대구도시철도공사, DGB유페이, 마이비) 및 관련단체(대구시 버스운송사업조합, 경북도 버스운송사업조합)와 관련 전문가 등이 참석해 과업 방향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번 용역은 대구시내버스, 대구도시철도와 대구 인근 경북의 8개 시·군 시내버스를 대상으로 최적의 환승시스템 구축안을 마련할 계획으로 용역비용 4억 원은 대구시와 경북도가 각각 2억 원씩 공동부담하며 대구시가 발주했다.


2022년 8월까지 진행될 용역 결과에 따라 대구시와 경북도가 협의해 환승제도를 확정하고 환승프로그램 개발 및 시스템을 구축해 2023년 말 대구권 광역철도 개통과 맞춰 환승제를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대구시는 2009년부터 경산시와, 2019년부터 영천시와 대중교통 환승제를 시행해 1일 약 8천여 명의 시·도민이 무료환승에 따른 교통비 절감혜택을 누리고 있으며, 김천·구미·칠곡은 2015년 12월부터 시내버스 환승제를 시행해 1일 약 300명의 이용객들이 무료환승 혜택을 받고 있다.


최영호 대구시 교통국장은 "이번 용역은 대구경북 행정통합의 마중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며, 대구경북 시도민이 만족할 만한 최적의 대중교통 환승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경북도와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paekting@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토론토 단장 "류현진, 등판 한 번만 거르길 희망"
로스 앳킨스 토론토 블루제이스 단장이 부상자 명단에 오른 류현진의 상태에 대해 말했다.앳킨스는 20일(이...
임영웅 “정동원, ‘언제 다 컸나...
가수 임영웅이 정동원의 성장을 회상하며 명절 선물에 대한 생각...
임영웅, 유튜브 라디오 방송 '웅이...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임영웅(비즈엔터DB)가수 임영웅이 유...
[라온만평] AI로 부활한 '마왕'......
[라온만평] AI로 부활한 '마왕'...신해철 음성 복원
몬스타엑스 기현, ‘복면가왕’ 출...
몬스타엑스 기현이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전했다.기현은 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0일 [월]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