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용인시, 2022년 지역문화재 활용 공모사업 5개 선정

국제뉴스 | 2021.09.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처인성 생생문화재 활용 사업-야전캠프 모습(사진=용인시)처인성 생생문화재 활용 사업-야전캠프 모습(사진=용인시)

(용인=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용인시(시장 백군기)가 '지역문화재 활용 공모사업'에서 5개 사업이 선정돼 총 국비 2억1800만원을 확보했다.


지역문화재 활용 공모사업은 지역 문화재의 활용 방안을 늘리기 위해 문화재청이 매년 전국의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시는 올해 공모에서 ▲처인성 생생문화재 사업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 ▲고택종갓집 활용사업 ▲지역문화유산교육 사업 ▲생생문화재 ICT 실감콘텐츠 개발 사업 등 총 5개 사업이 선정돼 지난해보다 1억900만원 증가한 2억1800만원을 국비로 확보했다.


먼저 8년 연속 선정된 처인성 생생문화재 사업은 시민들에게 경기도 기념물 제44호인 처인성의 가치와 의미를 알리기 위해 지난 2015년 시작한 사업으로 처인성에서 야전캠프, 그림그리기 대회, 샌드아트체험 등을 진행해 시민들의 참여와 만족도가 높다.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신풍류체험 모습(사진=용인시)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신풍류체험 모습(사진=용인시)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은 시민들이 심곡서원, 충렬서원, 양지향교의 고즈넉한 풍경 속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도록 지난 2018년부터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5년 연속 선정됐다.


지난 2017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고택종갓집 활용사업은 경기도 민속문화재 제10호인 한산이씨 음애공파 고택을 활용한 역사콘서트, 한옥체험, 단편영화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으로 시민들에게 호평받고 있으며 이번에 6년 연속 선정됐다.


지역문화유산교육 사업은 내년 처인성역사교육관 개관에 따라 추진하는 신규 사업으로, 시민들의 역사의식 함양을 위한 교육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고택·종갓집 활용사업-시가 있는 역사콘서트 모습(사진=용인시)고택·종갓집 활용사업-시가 있는 역사콘서트 모습(사진=용인시)

생생문화재 ICT 실감콘텐츠 개발 사업 또한 신규 사업으로, 내년부터 증강현실(AR)과 혼합현실(MR) 기술을 구현해 처인성 전투 게임 및 투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확보한 국비와 시비 3억1400만원을 투입해 내년에는 더욱 풍성한 사업을 운영하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문화재를 가까이서 즐길 수 있도록 사업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6@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양호 삼척시장 민생현장 방문
국제뉴스/장덕진 기자(삼척=국제뉴스) 장덕진 기자 = 김양호 삼척시장은 추석명절을 앞두고 20일 정라, 임...
오마이걸 효정, 시스루 한복 입고...
그룹 오마이걸 멤버 효정이 상큼한 매력을 뽐냈다.효정은 21일 ...
오늘날씨의 키워드 추석연휴 마지...
비스케치, 날씨, 폭우, 태풍 (국제뉴스DB)추석연휴 마지막날인 2...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2일 [수]

[출석부]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