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서초구, 전국최초 체납차량 번호판영치모바일 전자예고시스템운영

국제뉴스 | 2021.09.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모바일 전자예고시스템 실행도모바일 전자예고시스템 실행도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코로나19로 비대면 시대에 발맞춰 체납차량 자동차번호판 영치 '모바일 전자예고시스템'을 전국 최초로 도입해 지난 8월 시범운영을 거쳐 이달 초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모바일 영치 전자예고시스템'은 실시간 전자예고기능을 추가한 스마트 체납행정 시스템으로 주차된 차량과 주행중인 차량까지 모두 단속차량의 CCTV로 적발한다. 이는 기존 단속직원들이 주차된 차량에 대해서만 체납차량여부를 판독해 영치증을 운전석앞 유리에 부착하는 등 번거로움을 보완한 방식이다.


이번 시스템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CCTV적발 시스템을 탑재한 현장단속차량으로 체납차량을 적발 즉시 서울시체납통합영치앱과 연계해 차량 소유자의 휴대폰으로 번호판 영치 전자예고문을 발송한다. 이후 전자예고문을 전달받은 체납자는 예고문에 표기된 '서울시 자동차번호판영치 간편민원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본인의 체납내역을 직접 조회하고 납부 할 수 있다.


현재 구는 시행 초기임에도 불구하고 시행 전 6일간 48건이었던 적발건수가 시행 후 같은 기간동안 107건으로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구는 단속원들의 코로나19로 인한 감염 위험을 줄이고 기존 방식보다 3~5배 이상의 체납징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체납차량 적발 및 전자예고 대상은 △ 2회 이상 자동차세 미납 차량과 △ 불법주정차 및 전용차로위반, 의무보험 미가입, 정기검사 미필 등 자동차 관련 과태료 합계 30만원 이상을 60일 이상 체납한 과태료 미납 차량이다.


이와 함께 구는 체납차량으로 적발되어 전자예고문을 3회 발송했음에도 계속해서 체납금을 납부하지 아니하는 차량에 대해서는 삼진아웃제를 운영하여 영치할 예정이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앞으로도 세금납부와 관련, 구민들의 편의를 높일 수 있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구민들이 편리한 행정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토트넘·첼시 선발출전 손흥민 전반전 아쉬운 선취골
손흥민 (출처=토트넘SNS)부상에서 복귀한 토트넘 손흥민이 첼시와의 경기에서 전반전 0대0 기록하며 선취골...
토론토 단장 "류현진, 등판 한 번...
로스 앳킨스 토론토 블루제이스 단장이 부상자 명단에 오른 류현...
임영웅 “정동원, ‘언제 다 컸나...
가수 임영웅이 정동원의 성장을 회상하며 명절 선물에 대한 생각...
임영웅, 유튜브 라디오 방송 '웅이...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임영웅(비즈엔터DB)가수 임영웅이 유...
'연속 부진' 류현진, 목 긴장 증세...
토론토 블루제이스 선발 류현진이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블루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0일 [월]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