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북도 생생마을, 행복농촌 콘테스트 대통령상 수상

국제뉴스 | 2021.09.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주=국제뉴스) 조광엽 기자 = 전북도 생생마을이 전국 최고 행복농촌으로 우뚝섰다.


전북도가 지난 10일, 농식품부가 주최하는'제8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에서 전북 생생마을이 대통령상 등 3개 분야를 수상했다.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은 마을은 대통령상에 정읍 정문마을, 농식품부장관상에 남원 산촌마을과 고창 흥덕면이다.


'행복농촌 만들기 콘테스트'는 주민주도의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마을만들기 활동을 장려하고, 그 성과를 평가·공유함으로써 지역 발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14년부터 추진해 왔다.


이번 대회는 전국 1994개 마을이 신청해 시도 지역예선을 거쳐 총 41개 마을이 추천됐고, 엄격한 전문가 현장심사를 거쳐 본선 진출 25팀을 확정했다.


이후 25팀은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문자투표와 9일(목) 최종 발표심사를 거쳐 5개 분야 수상자를 최종 결정했다.


전북 대표로 참가한 생생마을 3개 마을은 각기 지역의 특색있는 자원을 활용한 마을만들기 사례를 발표해 심사위원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소득체험분야에 참가한 '정읍 정문마을'은 특산품인 콩을 활용한 체험, 가공식품, 음식 판매 등으로 지난 10년간 마을주민 20여 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연간 5억 원의 매출도 올려 심사위원의 호평을 받았다.

특히, 주민들이 직접 가공하는 두부·청국장 등은 맛과 품질이 우수해 어머니의 손맛을 그리워하는 도시민의 발길이 끊이지 않을 뿐만 아니라, 로컬푸드 판매장에서도 인기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


이같은 마을 소득창출과 지역상생 활성화 성과를 인정받아 최고의 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한 것이다.


또한 경관환경분야에 참가한 '남원 산촌마을'은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노후담장을 다양한 동식물을 형상화한 돌 모자이크 담장으로 탈바꿈했다.


이에 방문객과 출향인들에게 이색 볼거리를 제공하는 등 적극적인 마을 가꾸기 활동 성과를 인정받아 입상했다.


아울러 지역개발 우수사례로 추천된 '고창 흥덕면'은 하모니센터를 중심으로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과 동호회 활동이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특히, 흥덕면 중심지와 인근마을 간 주민 교류 활성화 및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가치를 인정받아 입상했다.


신원식 전북도 농축산식품국장은"이번 수상은 생생마을 주민들이 똘똘 뭉쳐 심사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이뤄낸 값진 성과이며, 앞으로도 전북 생생마을 우수사례를 전국에 알리고, 주민화합과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소중한 기회로 활용하겠다" 라고 강조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 kw-j3346@hanmail.net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종합]골 때리는 그녀들 결과 추석 스페셜 방송으로 ...
[종합]'골 때리는 그녀들 결과' 추석 스페셜 방송으로 차범근 가족도 관심(사진=SBS)SBS '골 때리는 ...
[속보]대전 코로나 확진자 34명 추...
[속보]대전 코로나 확진자 34명 추가, 동선·이동 경로 공개(국...
[20일 추석 연휴 특선영화 편성표]...
[20일 추석 연휴 특선영화 편성표] 스파이더맨 홈커밍·미나리·...
[속보]오후 6시 기준 전국 코로나 ...
[속보]오후 6시 기준 전국 코로나 확진자 1217명 집계 (국제뉴스...
곽재식ㆍ김희욱ㆍ전민기ㆍ한문철ㆍ...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이거 알아?'(사진제공=KBS2)한문철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0일 [월]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