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소방본부, 추석 연휴 음식물 조리 주의 당부

국제뉴스 | 2021.09.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대구소방본부사진제공=대구소방본부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정남구)는 추석 연휴 기간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의 42%가 부주의 때문인 것으로 나타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추석 연휴 기간 대구지역에서 71건의 화재가 발생해 7명의 인명피해와 1억 8천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장소별로는 주거시설 37%(26건)로 평상시 주거시설 화재 26%에 비해 10% 정도 높았다. 원인별로는 부주의 화재가 42%(30건)로 가장 많았고 전기화재 34%(24건), 원인 미상이 11%(8건)로 뒤를 이었다.


특히 부주의 화재 30건 중 음식물 조리 시 10건이 발생해 높은 발생 빈도를 보였다. 이는 전이나 튀김 요리를 많이 하는 명절에 음식을 하면서 자리를 비우는 등의 부주의 때문인 것으로 대구소방은 분석했다.


대구소방은 튀김용 기름의 경우 가열한 지 10여 분이 지나면 불이 붙을 수 있어 절대 자리를 비워서는 안되고 식용유 화재가 발생하면 물을 뿌리는 경우가 있는데 가열된 기름이 기화되면서 유증기와 섞여 화재가 확산되기 때문에 절대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라고 설명했다.


이럴 땐 주방용 소화기(K급 소화기)를 비치해 화재에 대비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고 소화기가 없다면 냄비나 프라이팬의 뚜껑을 덮어서 꺼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영익 대구소방안전본부 화재조사팀장은 "음식물을 조리할 때는 절대 자리를 비워서는 안되고, 장시간 집을 비울 때는 쓰지 않는 코드를 뽑고 전기나 가스를 차단하는 등의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안전하고 편안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paekting@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최현미, 브라질 시모네다시우바 상대 타이틀 방어전 ...
WBA 슈퍼페더급 세계챔피언 타이틀 매치 최현미 (사진-최현미 인스타그램)WBA 슈퍼페더급 세계챔피언 최현...
[속보] 광주경찰청 "광산구서 배회...
속보 (사진-국제뉴스DB)광주경찰청이 실종자 찾기에 나섰다.18일...
집사부일체 윤석열 집·반려견 공...
윤석열 (사진-집사부일체 제공)'집사부일체'에 윤석열 전 ...
핫이슈 형신, 투톤 헤어도 찰떡 소...
7인조 걸그룹 핫이슈 (HOT ISSUE) 멤버 형신의 개인 콘셉트 포토...
'유스케' 문세윤, 아이유 '밤편지'...
라비가 신인 가수 '부끄뚱' 문세윤과 함께 '유희열의 스케치북'...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18일 [토]

[출석부]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짜파게티 큰사발
[포인트 경품]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