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하남시, 상수원 목표수질 유지하며 친환경적 지역개발 추진

국제뉴스 | 2021.09.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상호 하남시장김상호 하남시장

(하남=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환경부가 최근 경기도 및 서울시 2단계 수질오염총량관리 기본계획을 최종 승인했다고 밝혔다.


2단계 기본계획은 2021년부터 2030년까지 10년 단위의 계획으로, 10년간 하남시가 추진할 개발부하량 총량을 확보하는 매우 중요한 계획이다.


수질오염총량관리제는 환경부가 하천의 목표수질을 정하고 이를 달성할 수 있는 오염물질 배출 총량을 설정해 제한적으로 개발을 허용하는 제도다. 따라서 지자체별로 할당부하량 범위에서 지역개발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이번 2단계 수질오염총량관리 기본계획에 반영된 하남시 개발부하량은 한강G유역 BOD(생물화학적 산소요구량) 부하량은 168.98kg/일, 한강H유역 BOD 부하량은 475.16kg/일이다. 이는 당초 하남시가 기본계획 수립 시 요구한 개발부하량이 충분히 반영된 것이다.


하남시는 그동안 교산신도시 하수 정화수를 덕풍천에 방류해 생태하천을 조성한다는 계획을 두고, 덕풍천이 포함된 한강G유역에 개발부하량을 할당해 줄 것을 경기도에 지속적으로 건의해 왔다.


이에 따라 한강유역 상수원 수질을 보호하면서도 개발·성장 도시로서 친환경적인 지역개발을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2단계 기본계획에서 교산신도시 개발부하량을 한강G유역에 반영해 큰 성과로 꼽히고 있다"며 "특히 하남시민들이 원하는 주민편의시설 등 하남시 자체개발사업을 위해 한강H유역의 개발부하량도 확보해 의미가 깊다"고 설명했다.


김상호 시장은 "그동안 하남시가 상수원 수질개선을 위해 노력한 결과가 반영돼 우리가 요청한 개발부하량을 할당받을 수 있었다"며 "이번 기본계획에 승인된 하남시 개발부하량을 통해 국책사업인 교산신도시를 포함해 시가 추진하는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하남시는 앞으로 경기도에서 배분한 할당량 내에서 목표수질과 할당부하량을 준수할 수 있도록 연차별 시행계획을 수립해 지역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6@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중현떡집'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사진제공=캐시워크)'중현떡집'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등장했다.리워드 앱 ...
오랄비 오퀴즈 오후 6시·6시 30분...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오랄비 오퀴즈가 출제됐다. 28...
'오랄비' OK캐쉬백 오퀴즈 정답 공...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사진제공=오퀴즈)'오랄비' 관련 OK캐...
배민쇼핑라이브 쑥인절미 캐시워크...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배민쇼핑라이브 쑥인절미 캐시...
'유한 루테인' 캐시워크 돈버는퀴...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유한 루테인지아잔틴' 캐시워크 돈...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8일 [화]

[출석부]
크리스피크림 오리지널 글레이즈드 하프더즌 매운새우깡
[포인트 경품]
크리스피크림 오리지널 글레이즈드 하프더즌 크리스피크림 오리지널 글레이즈드 하프더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