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 봉덕 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 사업추진 급물살

국제뉴스 | 2021.07.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남구청사진제공=남구청

(대구=국제뉴스) 김삼조 기자 =대구광역시 남구청(구청장 조재구)은 공공주도 3080+ 주택공급 방안 3차 선도사업 후보지인 봉덕동 주민들이 '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 예정지구 지정 동의서(주민동의 30.7%)'를 지난 23일 LH(한국토지주택공사)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봉덕동 일원은 토지등소유자 30.7% 동의요건을 우선 확보함에 따라 예정지구로 지정하여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


지난 70여년간 미군부대인 캠프조지 남편에 위치하여 낙후된 상태로 주거환경이 상당히 열악한 봉덕동 일원은 민간 주택개발에 지금까지 소외되어 왔으나 정부의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으로 지난 5월 3차 선도사업 후보지에 선정되었으며, 수도권 외 후보지 4곳 중 가장 먼저 예정지구 지정을 위한 주민동의 30.7% 이상을 제출하여 정부의 주택 공급 확대를 목표로 도입한 공공개발 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선도사업 후보지 중 예정지구 동의서 30%이상 징구 시 사업에 인센티브를 보장함에 따라 해당 후보지 구역의 주민들은 동의를 얻기 위해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LH공사는 사업에 대한 봉덕동 주민들의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타지역 거주 토지등소유자 및 1차 설명회에 불참한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사업설명회를 추가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봉덕동은 지난 5월 12일 공공주도 3080+ 3차 선도사업 후보지로 선정된 후 2달 정도 밖에 안되는 짧은 기간안에 예정지구 지정 동의요건 10%을 넘어 30.7%이상의 놀라운 동의율을 달성하였다. 봉덕동 주민분들의 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의 간절한 여망을 가슴에 품고 앞으로도 꼼꼼하게 해당 사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amjokim@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특종세상' 현미, 나이 3세 차이 가수 한명숙 근황 공...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가수 현미(사진=MBN 방송화면 캡처)가수 현미가 나이 3세 차이 '노란 샤쓰의 사...
'스타게이트 프로젝트' 잉고 스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당신이 혹하는 사이 시즌2’(사진...
슬의생2 스페셜 김대명·안민하, ...
김대명·안민하 (사진-슬의생2 스페셜 캡쳐)'슬의생2' 배...
김원형 감독 '이재원, 짜릿한 끝내...
23일 오후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KBO 리그' 롯데 자...
'끝내기' 이재원 '이렇게 기쁠수가...
23일 오후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KBO 리그' 롯데 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4일 [금]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