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영등포구, 예술인 생활안정 지원 나선다…최대 1백만 원

국제뉴스 | 2021.07.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유례없는 위기를 맞은 문화예술계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예술인의 생계 안정을 도모하기 위하여, 1인 당 최대 100만 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 '서울 예술인 생활안정자금' 2차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지난 3월 예술인 긴급재난 지원사업을 한 차례 실시한 바 있으나, 더 많은 지역예술인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신청자격을 일부 완화해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은 서울시 공고일(7.7.) 기준 영등포구에 거주하고 있으며, 예술활동증명확인서를 보유한 가구소득 중위 120% 이하의 예술인이 해당된다.


이번 2차 지원사업은 1차 모집 때와 달리 소득기준을 완화하여, 1인 지역가입자 건강보험료 판정금액을 기존 30,665원에서 75,224원으로 확대 적용한다.


또한 생계급여, 차상위 수급자 등 공적급여 수급자인 경우에도 지원이 가능하며, 1차 사업의 수혜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예술활동증명확인서'는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으며, 공고일 기준 증명유효기간이 지원기간 내에 있어야 한다.


1가구당 최대 100만 원의 지원금을 지급하며, 지급 인원에 따라 금액이 조정될 수 있다.


또한 한 가구 내 각기 다른 구성원이 예술활동증명서를 가지고 있고 소득기준에 부합한다면 각각 개별 예술인으로 보아 중복 지급도 가능하다.


신청을 희망하는 예술인은 오는 8월 3일까지 신청서 및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서, 예술활동증명서 등의 관련 서류를 발급받아 담당자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고령, 장애 등 현장방문을 해야하는 특수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영등포문화재단으로 직접 방문해 접수할 수 있다.


추후 예술인 등록 여부, 소득 기준 확인 등 지원자격을 심사하여 최종 지급 대상자를 선별하고, 9월 중 신청자 본인명의의 계좌로 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문화체육과로 문의하면 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이번 '예술인 생활안정자금' 지원 사업의 실시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새 힘을 얻고,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문화예술의 활성화와 진흥을 위한 지원정책 마련과 예술인 처우 개선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박노준(박사장)X주상욱, 나이 28세 유현주 프로와 '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편먹고 공치리' 박노준·주상욱(사진제공=SBS)'도쿄올림픽 개회식'이 끝나고 ...
도쿄올림픽, 경기장 밖 여전히 반...
23일 일본 도쿄 올림픽스타디움에서 무관중으로 열린 2020 도쿄...
적진 한복판 도쿄올림픽…피할 수 ...
23일 오후 일본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개회...
클리블랜드, 새 구단명은 "가디언...
메이저리그 구단 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새로운 팀명을 공개했다...
'스페이스 공감' 이어진ㆍ홍진호ㆍ...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스페이스 공감'(사진제공=EBS1)반도...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7월 24일 [토]

[출석부]
설빙 인절미 빙수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설빙 인절미 빙수 설빙 인절미 빙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