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주시 서학동에 "예술복합문화센터 조성된다"

국제뉴스 | 2021.07.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주=국제뉴스) 조광엽 기자 = 전주 서학동예술마을에 예술전문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가 들어선다.


전주시는 내년 6월까지 총사업비 19억4000만 원을 투입해 서학동예술마을 내892.6㎡ 부지에 예술전문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가 포함된 예술복합문화센터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전년도 생활SOC 복합화 사업 신청·선정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이번 사업을 통해 시는 우선 올 연말까지 예술전문도서관을 만든 뒤 내년에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예술전문도서관은 전주교대부설초등학교 인근 지상2층 규모 건물을 리모델링해 만들 계획이다. 이곳에는 미술, 음악, 연극·무용, 사진 등 4개 분야별 예술코너 자료실과 개방형 열람실, 작품 전시공간이 갖춰진다.


시는 또 부지의 강점인 정원을 활용해 소공연장과 연못을 만들고 오픈형 담장으로 조성하는 한편 체험과 소통, 독서와 쉼이 어우러지는 특색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주민들과의 연계를 강화키로 했다.


지상3층 규모로 신축되는 생활문화센터의 경우 주민 커뮤니티 공간, 전시·공연 등 창작 공간, 학습공간, 다목적홀, 오픈카페 등으로 구성된다. 생활문화센터는 지역 예술인들의 창조적인 예술활동을 지원하고, 주민들에게 깊이 있는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는 현재 예술전문도서관 건립을 위한 실시설계 용역을 진행 중이다. 연내 개관을 목표로 삼아 오는 9월중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생활문화센터 실시설계 용역도 올 연말까지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앞서 시는 창조적인 예술 활동을 지원하는 문화예술 공간과 책이 융합된 공유플랫폼으로서 정체성을 갖춘 예술복합문화센터를 조성하기 위해 전문가· 예술가·주민대표 등이 참여하는 추진단을 구성해 사업을 진행해 왔다.


또 의정부, 서울 은평구, 광주광역시, 부산광역시 등 선진지 벤치마킹에도 나섰으며, 건축·조경 전문가, 지역 예술가 등과 건축기획 및 공간구성, 콘텐츠 구축 등을 지속적으로 논의해 왔다.


최락기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예술복합문화센터는 시민들의 문화적 욕구를 충족시킬 뿐만 아니라, 예술교육도시 전주의 가치를 한층 높여주는 발판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팔복예술공장과 한옥마을내 전통놀이 전용공간 '우리놀이터 마루달'을 연계해 예술과 대중의 교류 공간의 장인 '예술놀이교육 거점공간'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 kw-j3346@hanmail.net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황선우, 메달 획득 실패…자유형 100미터 결승 5위
황선우가 2020 도쿄올림픽 남자 자유형 100미터 결승에서 5위를 기록했다. 사진은 결승을 앞두고 몸을 풀고...
[속보] 배드민턴 안세영 태국 꺾고...
안세영 선수와 웅판룽판의 경기 장면(사진-MBC 중계화면 캡처)배...
[특징주] 삼성 레버리지 항셍테크 ...
[특징주] 삼성 레버리지 항셍테크 ETN(H) 주가 상승세(사진=삼성...
야놀자 오후 12시·1시 오퀴즈 정...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야놀자 오퀴즈가 출제됐다. 29...
탬파베이, 연장 끝에 양키스에 패....
탬파베이 레이스가 연장 끝에 뉴욕 양키스에 졌다.탬파베이는 29...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7월 29일 [목]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월드콘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