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서울시, 자발적 임대료 인하 서울형 착한 임대인 최대 100만원 지원

국제뉴스 | 2021.07.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는 "서울형 착한 임대인'을 선정해 현금처럼 쓸 수 있는 서울사랑상품권을 최대 100만원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최근 코로나19 신규 감염자 수 급증 추세와 사회적거리두기 강화에 따른 임차상인 임대료 부담 완화를 위한 '서울형 착한 임대인' 지원사업의 추가 시행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특히 지원 대상은 올해 1월부터 12월까지 임대료를 인하했거나 인하할 예정이면서 상가임대차법을 적용받는 서울소재 환산보증금(보증금+<월세×100>) 9억원 이하 상가 임대인이다. 임대인과 임차인이 상가임대료 인하 '상생협약'을 체결하면 신청대상이 된다.


또 상품권(모바일상품권)은 임대료 인하 총금액에 따라 30만원(1백만원 이상~5백만원 미만), 50만원(5백만원 이상~1천만원 미만), 100만원(1천만원 이상)을 지원한다. 9월 중 지급대상을 확정해 10월 초까지 임대인에게 지급 할 예정이다.


이번에 추가로 모집하는 '서울형 착한 임대인 지원사업' 참여를 원하는 임대인은 임차인과 임대료 인하 상생협약 체결 후 상가건물 주소지 자치구 착한임대인 사업부서에 신청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신청기간은 7월 19일~8월 31일까지며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 가능하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 임대료 인하 금액의 70%를(종합소득금액 1억초과 50%)세액공제 해주는 정부 지원 대책과 중복으로 신청할 수 있다.


서병철 공정경제담당관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임대인과 임차인의 상생과 협력이 필요하다"며 "또한 지급한 서울사랑상품권 사용으로 골목상권 자영업자 매출 회복에도 도움을 주는 선순환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스페이스 공감' 이어진ㆍ홍진호ㆍ조윤성ㆍ찰리정, 피...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스페이스 공감'(사진제공=EBS1)반도네오니스트 이어진과 밴드 ‘호피폴라’ 첼...
상무 도움 잊지 않은 김경문 감독 ...
김경문(63) 감독이 이끄는 도쿄올림픽 야구 국가대표팀이 소집 ...
수도권 4단계 2주 연장·방역수칙 ...
(사진=안희영 기자)정부가 수도권 전체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 ...
스테이씨, 흥미진진 시그널 타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스테이씨(사진 = 스테이씨 공식 유튜...
이브자리, 2021 가을?겨울 신제품 ...
토탈슬립케어 브랜드 ㈜이브자리가 2021년 가을·겨울 시즌 신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7월 24일 [토]

[출석부]
설빙 인절미 빙수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설빙 인절미 빙수 설빙 인절미 빙수